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보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보료, 실직자 덜 내고 전문직 더 낸다

    건보료, 실직자 덜 내고 전문직 더 낸다 유료

    ... 다닐 때 매달 월급에서 9만8000원(같은 금액만큼 회사도 부담)의 건강보험료를 냈다. 아직 일자리를 구하지 못해 현재 소득이 없다. 그런데도 직장 때보다 더 많은 월 21만1120원의 건보료(健保料)를 낸다. 회사 지원이 없어졌지만 아파트 등 재산과 소유 자동차 가격에 따라 산정된 건보료를 혼자 내기 때문이다. 이르면 내년 7월 최씨의 건보료 부담이 다소 줄어들 전망이다. ...
  • 지역건보료 이달 4~5% 인상 유료

    지역 건강보험료가 이달부터 4~5% 올라 올해 누적 인상률이 26% 가량 인상된다. 직장 건보료 올해 인상률도 26.9%로 나타났다. 올해 지역 건보료는 15%, 직장 건보료는 20% 인상될 것으로 예상됐으나 과표 조정.소득 정산 등으로 실제 인상률이 7~11%포인트 가량 높아진 것이다. 특히 지역 건보료의 경우 소득과 재산, 자동차, 가구원 연령과 성별 등을 ...
  • 퇴직 연금소득자 등 58만명 3년 뒤 건보 피부양자 탈락

    퇴직 연금소득자 등 58만명 3년 뒤 건보 피부양자 탈락 유료

    ... 복지부 장관(왼쪽)이 21일 국회보건복지위원회에서 김강립 차관과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해 7월 건강보험료 부과 체계가 크게 바뀌었다. 그 이후 지역 건보 가입자 568만 세대의 건보료가 월평균 2만1000원 줄었다. 반면 소득 상위 1~2%의 직장인과 피부양자 80만 세대는 월평균 6만6000원 올랐다. 특히 독거노인의 허름한 연립주택이나 갓난아기에게 건보료를 매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