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엉망 되면 끝장” 야유 사라지고 박수…한국당 경선 달라졌다

    “엉망 되면 끝장” 야유 사라지고 박수…한국당 경선 달라졌다 유료

    황교안·오세훈·김진태(기호순) 후보들이 21일 부산 벡스코 컨벤션홀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제3차 전당대회 부산·울산·경남·제주 합동연설회에서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뉴시스] 욕설과 막말로 몸살을 앓던 2·27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합동연설회가 달라졌다. 21일 오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울산·경남·제주권 합동연설회에선 고성과 비난 대신 박수와 환...
  • [사진] 한국당 대표 경선 첫 합동연설

    [사진] 한국당 대표 경선 첫 합동연설 유료

    한국당 대표 경선 첫 합동연설 자유한국당 당 대표에 출마한 황교안·오세훈·김진태 후보(오른쪽부터 기호순)가 14일 오후 대전 한밭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충청·호남권 합동연설회에서 공명선거 서약식을 하고 있다. 한국당은 향후 대구(18일), 부산(21일), 성남(22일)에서 합동연설회와 여섯 번의 후보자 TV토론회를 거쳐 오는 27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전...
  • 돌아온 올드보이 …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경선 출마

    돌아온 올드보이 …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경선 출마 유료

    손학교. [뉴시스] 바른미래당 손학규(71·사진) 전 상임선대위원장이 8일 전당대회 출마를 선언했다. 손 전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제 와서 무얼 하려 하느냐. 무슨 욕심이냐'는 만류와 비아냥과 비난을 무릅쓰고 나왔다”며 “모든 것을 내려놓고 바른미래당의 변화와 혁신을 위한 '마중물'이 되겠다는 일념으로 이 자리에 섰다.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