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민완의 콕콕 경영 백서] 가업승계는 '제2 창업'…정부의 정책 지원 늘려야

    [김민완의 콕콕 경영 백서] 가업승계는 '제2 창업'…정부의 정책 지원 늘려야 유료

    김민완 중앙일보 기업지원센터장 최근 중소기업계에는 경영자의 고령화가 두드러져 1960~70년대 창업했던 경영 1세대가 일군 기업을 다음 세대가 승계하는 시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히든 챔피언' 강소기업을 가장 많이 보유한 독일은 중소기업 대부분이 가족기업으로 경영 노하우와 기술력이 그대로 자녀 세대로 계승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가족기업이 가진 장기적인 ...
  • [김민완의 콕콕 경영 백서] 가업승계는 '제2 창업'…정부의 정책 지원 늘려야

    [김민완의 콕콕 경영 백서] 가업승계는 '제2 창업'…정부의 정책 지원 늘려야 유료

    김민완 중앙일보 기업지원센터장 최근 중소기업계에는 경영자의 고령화가 두드러져 1960~70년대 창업했던 경영 1세대가 일군 기업을 다음 세대가 승계하는 시기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히든 챔피언' 강소기업을 가장 많이 보유한 독일은 중소기업 대부분이 가족기업으로 경영 노하우와 기술력이 그대로 자녀 세대로 계승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가족기업이 가진 장기적인 ...
  • 구광모 오자 독해진 LG…"1등만 생존" 삼성TV 대놓고 뜯었다

    구광모 오자 독해진 LG…"1등만 생존" 삼성TV 대놓고 뜯었다 유료

    LG가 달라졌다. '인화(人和)경영'을 기치로 화합을 중시하던 과거 분위기와 달리 LG 주요 계열사들은 소송전, 구조조정도 불사하고 쇄신에 골몰하고 있다. 22일 LG그룹을 잘 아는 재계 관계자는 “과거 LG는 '남들이 뭐라하든 우리 갈 길만 가자'는 입장이었다면 최근에는 '(계열사별로) 독하게 살아 남아라'는 기조가 됐다”고 말했다. ━ 삼성TV 분해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