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공수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회 정상화 뒤집은 한국당, 황교안 리더십도 시험대 유료

    ... 합의했지만 이틀 뒤 원내대표직을 내놨다. 나 원내대표로선, 일단 민주당과의 재협상에 매달릴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그는 25일 국립현충원 무명용사탑을 참배한 뒤 기자들과 만나 “선거법·공수처법에 대한 민주당의 진전된 제안이 있어야 된다. 재협상하지 않으면 국회를 열 수 없다”고 했다. 하지만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시간이 지나면 아무 일 없었다는 듯 새 협상이 가능할 ...
  • 어렵사리 합의한 국회 정상화, 한국당이 뒤집었다 유료

    ... 이인영(더불어민주당)·나경원(자유한국당)·오신환(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국회 정상화에 전격 합의한 건 24일 오후 3시30분쯤이었다. 주요 합의 내용은 ① 패스트트랙 법안(선거법, 공수처법, 검경수사권 조정법)은 각 당의 안을 존중해 합의정신에 따라 처리한다 ② 추경은 임시회에서 처리하되 재해추경을 우선 심사한다 ③ 5·18민주화운동진상규명 특별법(5·18 특별법)과 원안위법을 ...
  • 어느 엘리트 검사의 돌변···금배지만 달면 전사 된다

    어느 엘리트 검사의 돌변···금배지만 달면 전사 된다 유료

    ... 해당 당론을 발표해야만 했다. 용기를 내 소신 발언을 하더라도 당 주류의 눈총을 받고 발언 수위를 내리는 경우도 흔하다. 최근 청와대가 추진하는 검경수사권조정 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에 대해 소수 의견을 제시했던 민주당 초선 조응천ㆍ금태섭 의원은 친문 지지층의 거센 비난에 쇄도하자 “일단 치열하게 논의하고, 다수가 의견을 모으면 그것을 존중하겠다”고 물러섰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