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거꾸로 가는 KBS 주말극, 남은 건 막장뿐인 시청률
    거꾸로 가는 KBS 주말극, 남은 건 막장뿐인 시청률 유료 ... 계획하는 등 자축 분위기에 휩싸여 있다. 하지만 시청률이 50%를 넘었다고 해서 과연 이 드라마가 박수받을만한 작품이라 할 수 있을까. 여러 시청자들과 드라마 평론가들은 동의하기 힘들다고 ... 자수하며, KBS2 주말극으로선 부담스러운 설정이었던 주인공의 살인 또한 말끔히 해소된다. 공희정 드라마평론가는 “한마디로 안일하게 만든 드라마”라며 “설정의 반복과 억지 전개가 많다 보니 ...
  • 속은 25세, 겉은 70대 김혜자 “늙는 건 한 순간”
    속은 25세, 겉은 70대 김혜자 “늙는 건 한 순간” 유료 ... 청춘들에 대한 일갈이자, 소중함도 모른 채 청춘을 떠나보낸 그 자신의 통렬한 반성이 된다. 공희정 드라마평론가는 “시청자 각자의 연령대에서 현재의 삶을 돌아보게 만드는 힘을 가진 드라마”라며 ... 한국 사회의 현실을 돌아보게 한다는 점에서 가슴 아프면서 의미 있는 작품”이라고 평했다. 공희정 평론가는 “소외라는 공통된 고난을 겪고 있는 청년들과 노인들이 서로의 고단한 삶에 관심을 갖고 ...
  • “어! 내 핏줄 아니네” 그 나물에 그 밥 일일극
    “어! 내 핏줄 아니네” 그 나물에 그 밥 일일극 유료 ... '해피시스터즈'에서 된장으로 얼굴을 문지르는 장면. [사진 각 방송사]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K드라마이지만 내세우기 민망한 드라마가 있다. 바로 지상파 일일드라마다. '막장'이란 오명을 쓴지 10여년이 ... 시작되는 식이다. 저녁 시간대도 상황은 비슷하다. 특히 MBC는 지난 3월 개편으로 아침 드라마를 폐지한 자리에 저녁 일일드라마를 재방송하고 있다. 공희정 드라마평론가는 “일일극에서 반복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