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관악산 집단폭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관악산 또래 집단폭행' 10대 가해학생들 1심 최대 7년 징역형…"피해자에 조건만남 죄질 불량"

    '관악산 또래 집단폭행' 10대 가해학생들 1심 최대 7년 징역형…"피해자에 조건만남 죄질 불량"

    SBS 캡처 또래 고교생을 노래방과 관악산에서 집단폭행하고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중·고교생 9명 중 7명이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나머지 2명에게는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서울북부지법 형사합의13부는 30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특수강제추행), 아동·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강요행위 등)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 '관악산 집단폭행' 10대 가해자 7명 실형…주동자 최대 7년

    '관악산 집단폭행' 10대 가해자 7명 실형…주동자 최대 7년

    [사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또래 고교생을 노래방과 관악산에서 집단폭행하고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중고교생 9명 중 7명에게 1심 재판부가 실형을 선고했다. 나머지 2명에게는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서울북부지법 형사합의 13부(강혁성 부장판사)는 30일 특수강제추행, 강요행위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해 학생들 가운데 주동자인 A(14)양에게...
  • '관악산 집단폭행' 10대 7명 1심서 실형…최대 장기 7년

    '관악산 집단폭행' 10대 7명 1심서 실형…최대 장기 7년

    【서울=뉴시스】최현호 기자 = '관악산 집단폭행'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10대 청소년 9명이 1심에서 최대 장기 7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북부지법 형사합의13부(부장판사 강혁성)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위반(특수강제추행) 및 중감금치상 등 혐의로 기소된 박모(14)양에게 징역 장기 7년·단기 5년을 선고했다고 30일 밝혔다. 박양과 함께...
  • '관악산 집단폭행' 청소년들 첫 재판…대부분 혐의 시인

    '관악산 집단폭행' 청소년들 첫 재판…대부분 혐의 시인

    【서울=뉴시스】류병화 기자 = 관악산 집단 폭행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10대 청소년들이 27일 첫 공판에서 혐의를 대부분 시인하면서도 일부 사실관계는 적극 부인했다. 이날 오전 서울북부지법 형사13부(부장판사 강혁성)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서 피고인측 변호인은 대체로 공소사실을 인정한다는 취지로 말했다. 피고인들은 변호인을 통해 혐의를 인정하고 반성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