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교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서울시교육청의 '○○쌤' '○○님' 소동

    [취재일기] 서울시교육청의 '○○쌤' '○○님' 소동 유료

    ... 보수와 진보 할 것 없이 시교육청의 이런 방침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 서울교원단체총연합회와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서울지부는 일제히 논평을 내고 “학교 현장을 모르는 탁상공론”이라고 했다. 교권 추락이 심각한 상황에서 '선생님'이라는 호칭을 없애면 교사로서 자존감과 정체성이 더 낮아진다는 걱정이다. 더구나 '○○쌤'이라는 호칭은 표준어도 아니고, 국어사전에도 '교사를 얕잡아보는 호칭'으로 ...
  • [사설] 학교폭력 저연령화 … '무서운 초등생' 급증 유료

    ... 욕하는 '무서운 초등생'이 최근 5년 새 세 배로 늘었다. 사춘기로 인해 공격성이 커지는 현상인 '중2병'에 빗댄 '초4병'이라는 말까지 번지는 실정이다. 그제 공개된 교육부의 '최근 5년간 교권침해 현황'은 그 실태를 고스란히 보여준다. 초등학생의 폭행·폭언 등 교권침해 건수는 2013년 58건에서 지난해 167건으로 급증했다. 같은 기간 중학생(지난해 1008건)은 3분의 1로, ...
  • [사설] 학교폭력 저연령화 … '무서운 초등생' 급증 유료

    ... 욕하는 '무서운 초등생'이 최근 5년 새 세 배로 늘었다. 사춘기로 인해 공격성이 커지는 현상인 '중2병'에 빗댄 '초4병'이라는 말까지 번지는 실정이다. 그제 공개된 교육부의 '최근 5년간 교권침해 현황'은 그 실태를 고스란히 보여준다. 초등학생의 폭행·폭언 등 교권침해 건수는 2013년 58건에서 지난해 167건으로 급증했다. 같은 기간 중학생(지난해 1008건)은 3분의 1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