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토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토부 "후보 추천위에 전화했지만 통상적인 연락"

    국토부 "후보 추천위에 전화했지만 통상적인 연락" 유료

    ... 만성적인 적자 탈피와 용산개발 중단 같은 현안을 풀기가 더 어려워질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당초 공공기관운영위는 이날 코레일 사장 최종 후보 1~2명을 정할 예정이었다. 계획대로라면 최종 후보에 대한 국토부 장관의 제청을 거쳐 대통령의 임명 결정을 받으면 된다. 하지만 공공기관운영위는 코레일이 올린 3인의 후보에 대해 모두 불가 결정을 내렸다. 기재부 관계자는 “국토부가 사장 선임 과정에 외압을 ...
  • [이정재의 퍼스펙티브] 재벌 갑질 키운 건 팔할이 독점과 유착이었다

    [이정재의 퍼스펙티브] 재벌 갑질 키운 건 팔할이 독점과 유착이었다 유료

    ... 잘리면 갈 곳이 없었다. 그러니 죽으나 사나 시키는 대로 해야 했다. 비용 절감이 필요하면 조종사·승무원 밥부터 줄였다. 이게 말이 되나. 지속적인 갑질을 가능하게 한 게 정부와의 유착이다. 국토부가 씌워준 큰 우산은 내부 부패가 밖으로 드러나기 어렵게 했다. 조회장의 가족 경영이 처벌받지 않는 갑질 세력이 된 이유다.” B 씨는 “그럼에도 다섯 차례나 구속 영장이 기각된 게 현실”이라며 ...
  • 안전진단 사흘 만에 펑 … 국토부가 BMW 불길 키웠다

    안전진단 사흘 만에 펑 … 국토부가 BMW 불길 키웠다 유료

    ... 아니냐는 의혹이 커진다면 사태는 걷잡을 수 없이 확산한다. BMW는 올해만 32대째 화재가 발생했다. 세계적으로도 유례를 찾기 힘든 초유의 사태다. BMW가 부품 결함을 인정한 후에도, 국토부가 '운행 자제'를 권고한 후에도 불은 계속되고 있다. 사람들은 이제 길에 세워진 BMW만 봐도 불안할 정도다. 주차장에 붙은 'BMW 출입금지' 경고문 역시 실재하는 공포다. 지난 4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