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금남구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금남구역 탈세정보 "첨병"-국세청 조세범칙 조사요원 이현희씨 유료

    「여성사우나·여성전용 헬스클럽·피부미용실·여자화장실」-. 어떤 남자라도 무시로 드나들 수 없는 금남구역이다. 이 때문에 국세청은 이들 지역을 세정의 사각지대로 분류해 놓은 지 오래. 지금까지 여성들의 사회참여가 그리 많지 않았던 탓도 있었지만 국세청이 세무조사나 세무사찰을 남성들의 전유물처럼 생각해 여성조사인력을 아예 키우지 않은 까닭이다. 이처럼 여성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