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새벽 1시 마감 지켜라' 밤을 잊은 배송 전쟁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새벽 1시 마감 지켜라' 밤을 잊은 배송 전쟁 유료

    ... 새벽 배송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서울 송파구 장지동에 있는 마켓컬리 배송센터. 나현철 기자 지난 26일 밤 12시 30분 서울 송파구 장지동 서울복합물류 내 마켓컬리 배송센터. ... 이익을 내는 규모의 경제에는 이르지 못했다”며 “초기 시장과 배송 시스템 개발이 끝나고 고객 확대가 이뤄지면 경제적으로 의미있는 비즈니스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전기 먹는 하마' 맞지만 전자파 발생은 의문

    [나현철 논설위원이 간다] '전기 먹는 하마' 맞지만 전자파 발생은 의문 유료

    ... KT 데이터센터 운영팀 박민재 과장은 “현대 문명은 전기에 기반해 있고 전파는 공기 중에 수천 가지가 날아다닌다”며 “무엇이 유해물질이고 어떤 게 유해 수준인지를 정확히 규명하는 과학적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데이터센터를 짓고 운영하는 기업들이 어떻게 지역과 상생할지를 더 고민해야 무분별한 님비도 사라질 것”이라고 조언했다. 나현철 논설위원
  • [나현철의 시선] 자사고, 없애고 난 이후가 문제다…

    [나현철의 시선] 자사고, 없애고 난 이후가 문제다… 유료

    나현철 논설위원 지난 20일 전북 전주에 있는 자립형 사립고인 상산고의 자사고 지위를 박탈하겠다는 전북 교육청 발표가 나왔다. 같은 날 오후엔 경기 안산 동산고가 같은 결정을 받았다. ... 교육부는 7월 이내에 신속히 결정한다고 한다. 어느 것이 더 효과적인 평등을 이루고 사회적 비용을 줄일 수 있는 길인지에 대한 유은혜 부총리의 현명한 판단만 남게 됐다. 나현철 논설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