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뉴욕 시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민마이크] 거동 힘든 사람에겐 투표지 침대로 전달 … 법에 못박은 뉴욕 유료

    '유권자에게 신체적 장애가 있는 경우 선거관리위원회 감독관이 필요하다고 판단하면 투표용지를 침대 옆까지 전달해야 한다.'(미국 뉴욕주 선거법) 미 뉴욕주는 요양시설 등에서 이뤄지는 투표 부정을 막기 위해 촘촘한 안전망을 짜놓고 있다. 이를 위해 부재자 투표 시 당을 초월한 감독위원회를 구성하고 이들이 투표가 이뤄지는 시설을 직접 방문한다. 투표용지를 스스...
  • 시민 배려 … 뉴욕 '점령' 시위대, 통행로 한쪽 늘 비워둬

    시민 배려 … 뉴욕 '점령' 시위대, 통행로 한쪽 늘 비워둬 유료

    월 4회. 지난해 발생한 불법 폭력 시위 횟수다. 학생·노동운동이 최고조에 달했던 1988~1997년의 월평균 169회에 비하면 크게 줄었다. 하지만 불법·합법 통계에 잡히지 않는 문제가 있다. 상식 밖의 시위문화다. 불법이 아니라면 남이야 귀청이 떨어지든 말든 '쾅쾅' 확성기를 틀어도 되는 것일까. 합법 집회면 공공장소를 온통 독차지해도 되는가. 뉴욕에서...
  • 101세 할머니 33달러 강탈… 뉴욕 시민들 할 말 잃었다 유료

    하루가 멀다 하고 강력 범죄가 발생하는 '비정한 도시' 미국 뉴욕 시민들이 할 말을 잃었다. 30대의 건장한 강도가 단돈 33달러(약 3만1000원)를 빼앗으려고 보행기에 의지한 101세 할머니를 주먹으로 때려 눕힌 사건 때문이다. AP통신에 따르면 사건은 4일 뉴욕시 퀸스에서 발생했다. 일요일인 이날 낮 교회에 가려고 아파트 입구를 나서던 로즈 모라트(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