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당시 청와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윤모 총경, 청와대 근무할 당시 승리와 처음 만나 식사”

    “윤모 총경, 청와대 근무할 당시 승리와 처음 만나 식사”

    빅뱅의 전 멤버 승리. [연합뉴스] 가수 승리와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등이 참여한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경찰총장'으로 불리며 유착 의혹을 받는 윤모 총경이 청와대에 근무할 당시 승리 등과 처음 만나 식사한 것으로 조사됐다. 8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따르면 윤 총경과 승리, 유씨가 지난 2017년 11월 15일 청와대 인근 서울 삼청동의 한 고깃...
  • [단독]경찰 관계자 "'김학의 사건' 당시 경찰 여러명 돌아가며 수차례 청와대 보고"

    [단독]경찰 관계자 "'김학의 사건' 당시 경찰 여러명 돌아가며 수차례 청와대 보고"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중앙포토] 지난 2013년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임명 당시 경찰의 청와대 보고를 놓고 진실공방이 벌어진 가운데 전직 경찰 관계자로부터 "당시 경찰 간부와 수사 실무팀 여러 명이 수차례 청와대에 보고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당시 김학의 전 차관 수사를 맡았다는 전직 경찰 관계자는 최근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경찰청 고위 간부와...
  • 김학의 최초수사 경찰 "당시 청와대 보고…관련자료 있다"

    김학의 최초수사 경찰 "당시 청와대 보고…관련자료 있다"

    [앵커] 이런 가운데 사건을 처음 수사했던 당시 경찰 간부가 "2013년 청와대에 분명하게 사건을 보고했다" 이렇게 저희 JTBC 취재진에게 밝혔습니다. 당시 청와대 인사들은 제대로 보고를 받지 못해 김 전 차관 임명에 책임이 없다고 말하고 있지요. 이 경찰 간부는 "실제로 보고를 했다는 관련 메모도 제출할 수 있다" 이렇게 밝혀서 파장이 예상됩니다. 이가...
  • "경찰 윗선, 김학의 수사 당시 청와대 압박 시달려"

    "경찰 윗선, 김학의 수사 당시 청와대 압박 시달려"

    [앵커] 지난 2013년이죠. 경찰이 김학의 전 차관 사건을 처음 수사할 때 당시 박근혜 정부로부터 외압이 있었다는 수사팀 관계자의 증언도 나왔습니다. 수사 책임자들이 청와대 관계자로부터 압박을 받았다는 것입니다. 정치권에서는 당시 책임자들의 해명을 요구했고 당시 법무부 장관이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이 정권이 황교안 죽이기에만 열을 올리고 있다" 이...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외교부, 불가역적 표현 삭제 요청 … 당시 청와대가 거부”

    “외교부, 불가역적 표현 삭제 요청 … 당시 청와대가 거부” 유료

    2015년의 12·28 한·일 위안부 합의는 '패키지 딜'이었다. ▶일본의 위안부 동원 관여와 책임 인정 ▶일본 총리의 사죄 ▶일본 정부 예산을 통한 후속조치라는 '3종 세트'를 얻어내는 과정에서 주고받기가 이뤄진 결과였다. 오태규 위안부 합의 태스크포스(TF) 위원장은 27일 “한국의 3대 요구에 일본은 '위안부 문제의 최종적·불가역적(되돌릴 수 없음)...
  • 당시 청와대 간호장교 1명 미국 연수, 1명 전역 유료

    지난해 세월호 침몰 당일 7시간 동안 박근혜 대통령이 의료 시술을 받은 것 아니냐는 의혹과 관련, 당시 청와대에 근무했던 간호 장교(A대위·여)의 소재를 두고 논란이 벌어졌다.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8일 “세월호 7시간의 핵심 증인인 간호 장교가 국내에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분에 대한 신변 확보를 요청드린다”며 “혹시라도 ...
  • [서경원사건 재수사 여야 입씨름] 청와대서 말하는 당시 유료

    서경원(徐敬元)공방에 대해 14일 청와대는 88년 徐전의원 밀입북사건과 김대중 대통령의 관계를 소상히 밝혔다. 국민회의는 한나라당 정형근 의원의 사과와 검찰출두를 요구하며 압박했다. ◇ 청와대〓박준영(朴晙瑩)대변인은 鄭의원이 제기한 金대통령의 불고지 혐의와 공작금 1만달러 수수의혹에 대해 설명했다. 朴대변인에 따르면 당시 평민당과 총재(金대통령)는 徐의원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