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법원장 입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영준의 직격인터뷰] “한·일 갈등, 국민감정 앞세우지 말고 국제감각으로 풀자”

    [예영준의 직격인터뷰] “한·일 갈등, 국민감정 앞세우지 말고 국제감각으로 풀자” 유료

    ... 입에선 8년 전의 감격에 찬 발언과는 달리 한국에 대한 신랄한 비판 발언이 나온다. 한국인의 입장에서 보면 영락없는 '반한(反韓) 인사' '혐한(嫌韓) 인사'의 모습이다. 한·일 관계가 사상 ... 하지만 문재인 정권 출범 이후 (징용공 판결 연기를 둘러싼 사법 거래 의혹 등을 이유로) 전임 대법원장이 구속됐다. 그렇다면, 대법원장을 바꾼 사람은 누구냐. 전임 대법원장은 구속되지 않았나. 그런 ...
  • [박재현의 시선] 성역과 우상이 깨지는 건 시간 문제

    [박재현의 시선] 성역과 우상이 깨지는 건 시간 문제 유료

    ... 지난 지금 우리 사회의 우상 깨기는 어떨까. 전직 대통령 두 명이 비리 혐의로 처벌을 받고, 직전 대법원장이 법정에 선 것을 보면 성역은 사라지고 있는 셈이다. 특히 사법부의 경우는 그 어떤 정부도 할 수 없었던 불가능에 가까웠던 수사를 완수한 것으로 볼 수 있다. 법원의 입장에선 창설 70주년 만에 처음으로 경험하는 치욕이다. 대법원장 사무실에 음식물 냄새가 배어 나올 정도로 ...
  • 황교안 200m 행사장 가는 데 15분, 나올 땐 정문 아닌 옆길로

    황교안 200m 행사장 가는 데 15분, 나올 땐 정문 아닌 옆길로 유료

    문희상 국회의장, 김명수 대법원장, 유남석 헌재 소장, 이해찬 민주당·황교안 한국당·손학규 바른미래당·정동영 민주평화당·이정미 정의당 대표(앞줄 왼쪽부터)가 18일 기념식에서 '임을 ... 시민단체 인사들이 “황교안은 물러가라”며 항의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입장문을 내 “제가 기념식에 간 건 환영받기 위해서가 아니라 제가 반드시 참석해야 할 곳이기 때문”이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