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연장전 아쉽지만…임성재 2주간 상금 9억원

    연장전 아쉽지만…임성재 2주간 상금 9억원 유료

    ... 지난 시즌 PGA 투어 신인상 수상자 임성재가 샌더스 팜스 챔피언십에서 합계 18언더파로 세바스티안 무뇨스(26·콜롬비아)와 동률을 이뤘지만, 연장에서 져 준우승했다. 3라운드 단독 선두였 무뇨스에 4타 뒤진 공동 5위로 최종라운드를 시작한 임성재는 버디 8개, 보기 2개로 6타를 줄였고, 한때 단독선두까지 올라섰다. PGA 투어 첫 승이 잡힐 듯했다. 그러나 18번 홀(파4)에서 ...
  • 연장전 아쉽지만…임성재 2주간 상금 9억원

    연장전 아쉽지만…임성재 2주간 상금 9억원 유료

    ... 지난 시즌 PGA 투어 신인상 수상자 임성재가 샌더스 팜스 챔피언십에서 합계 18언더파로 세바스티안 무뇨스(26·콜롬비아)와 동률을 이뤘지만, 연장에서 져 준우승했다. 3라운드 단독 선두였 무뇨스에 4타 뒤진 공동 5위로 최종라운드를 시작한 임성재는 버디 8개, 보기 2개로 6타를 줄였고, 한때 단독선두까지 올라섰다. PGA 투어 첫 승이 잡힐 듯했다. 그러나 18번 홀(파4)에서 ...
  • [현장에서] 불리하니까 “농담”…유시민 가벼운 입

    [현장에서] 불리하니까 “농담”…유시민 가벼운 입 유료

    ... 유 이사장 자신도 당시 '농담'을 한다고 생각했을까. 그는 표창장 의혹을 '작업' '가족 인질극' 등으로 표현했다. 사안을 '비열한 공세' 쯤으로 보고 있는 것이다. 그런 감정 상태에서 지는 말은 '농담'일까, 아니면 '압력'일까. 유 이사장처럼 언행 논란이 일자 '농담'이라고 해명한 사례는 앞서 많았다. 그때마다 역풍을 피하지 못했다. 지난해 6월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