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덴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영리한 괴물' 류현진, 쿠어스필드도 '두 번' 부진은 없다

    '영리한 괴물' 류현진, 쿠어스필드도 '두 번' 부진은 없다 유료

    류현진(32 ·LA다저스)이 쿠어스필드 원정에서 완벽한 투구를 선보였다. 사이영상 레이스에서 맞닥뜨린 최대 고비를 잘 넘겼다. 류현진은 1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 필드에서 열린 콜로라도전에서 시즌 21번째 선발 등판에 나섰다. 6이닝 동안 3피안타 ·1볼넷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호투했다. 그가 마운드 위에 있을 때 다저스 타선의 ...
  • 류현진, 사이영상에 한 발 더 가까이

    류현진, 사이영상에 한 발 더 가까이 유료

    ...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시즌 12승 달성은 실패했지만, 쿠어스필드 징크스를 털어냈다. 사이영상에도 한 걸음 더 다가섰다. 류현진은 1일(한국시각)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을 3피안타, 1볼넷, 무실점으로 막았다. 류현진은 0-0으로 맞선 7회 말 구원투수 페드로 바에스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
  • '영리한 괴물' 류현진, 쿠어스필드도 '두 번' 부진은 없다

    '영리한 괴물' 류현진, 쿠어스필드도 '두 번' 부진은 없다 유료

    류현진(32 ·LA다저스)이 쿠어스필드 원정에서 완벽한 투구를 선보였다. 사이영상 레이스에서 맞닥뜨린 최대 고비를 잘 넘겼다. 류현진은 1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 필드에서 열린 콜로라도전에서 시즌 21번째 선발 등판에 나섰다. 6이닝 동안 3피안타 ·1볼넷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호투했다. 그가 마운드 위에 있을 때 다저스 타선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