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독성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일부 슬라임 제품서 또 유해물질…기준치 최대 766배

    일부 슬라임 제품서 또 유해물질…기준치 최대 766배

    ... 마크와 함께 제조일자도 확인해야 합니다. 붕소 등 일부 유해물질은 허용 기준이 올해부터 적용됐기 때문입니다. (영상디자인 : 최수진) JTBC 핫클릭 '액체 괴물'서 또 가습기 살균제 성분·독성물질 검출 [밀착카메라] "독성 물질" "연구 실수"…'액체괴물' 무엇이 문제?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
  • '액체 괴물'에서 또 가습기 살균제 성분·유해물질 검출

    '액체 괴물'에서 또 가습기 살균제 성분·유해물질 검출

    ... 최대 766배 초과한 발암물질과 유해중금속, 붕소, 방부제가 대거 검출됐다. [중앙포토] 어린이들이 많이 가지고 노는 '액체 괴물' 슬라임 일부 제품과 부재료에서 각종 발암 물질과 함께 독성 물질인 붕소가 검출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전국의 슬라임 카페 20개소에서 사용되는 슬라임과 부재료 100종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 19종(파츠 13종·슬라임 4종·색소 2종)이 안전기준에 ...
  • '가습기 살균제' 34명 추가 기소, 피해자 지원은 여전히…

    '가습기 살균제' 34명 추가 기소, 피해자 지원은 여전히…

    [앵커] 환경부 공무원은 내부 자료를 기업에 넘겼고, 기업은 독성시험 보고서를 숨겼습니다. 오늘(23일) 나온 '가습기 살균제 참사'에 대한 검찰의 재수사 결과입니다. 그러나 다시 문제는 정부의 피해자들에 대한 구제지원입니다. 듣고나면 야박하다는 느낌을 지울수가 없습니다. 안은주 씨의 경우입니다. 박상욱 기자입니다. [기자] 청소년대표와 국가대표를 ...
  • 1421명 목숨 앗아간 '죽음의 연기'···34명 기소, 8년 걸렸다

    1421명 목숨 앗아간 '죽음의 연기'···34명 기소, 8년 걸렸다

    ... 클로로메틸아이소티아졸리논(CMIT)·메틸아이소티아졸리논(MIT)을 원료로 사용한 가습기 살균제의 안정성을 제대로 검증하지 않은 과실로 인명 피해를 낸 혐의를 받았다. 첫 수사 당시 정부의 독성실험 결과에서 CMIT·MIT 원료물질과 피해의 인과관계가 확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처벌이 이뤄지지 않았다. 폴리헥사메틸렌구아니딘(PHMG)을 원료로 가습기 살균제를 만든 옥시?롯데마트?홈플러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건강한 가족] 콜레스테롤 많은 삼계탕, 살코기만 먹고 국물은 남기세요

    [건강한 가족] 콜레스테롤 많은 삼계탕, 살코기만 먹고 국물은 남기세요 유료

    ... 있다”고 말했다. 과도한 열량 섭취로 대사증후군 위험이 커지는 것은 물론이다. 특히 간이나 신장이 나쁜 사람은 보양식 섭취에 더 주의해야 한다. 서울아산병원 윤소윤 영양팀장은 “단백질을 독성 없는 요소로 바꾸고 처리하는 작업이 간과 신장에서 이뤄지는데 간·신장 기능이 떨어진 사람은 고단백 보양식을 먹었을 때 장기에 과부하가 걸려 간성혼수·신부전 등으로 응급실에 실려 오는 경우가 ...
  • [건강한 가족] 콜레스테롤 많은 삼계탕, 살코기만 먹고 국물은 남기세요

    [건강한 가족] 콜레스테롤 많은 삼계탕, 살코기만 먹고 국물은 남기세요 유료

    ... 있다”고 말했다. 과도한 열량 섭취로 대사증후군 위험이 커지는 것은 물론이다. 특히 간이나 신장이 나쁜 사람은 보양식 섭취에 더 주의해야 한다. 서울아산병원 윤소윤 영양팀장은 “단백질을 독성 없는 요소로 바꾸고 처리하는 작업이 간과 신장에서 이뤄지는데 간·신장 기능이 떨어진 사람은 고단백 보양식을 먹었을 때 장기에 과부하가 걸려 간성혼수·신부전 등으로 응급실에 실려 오는 경우가 ...
  • [건강한 가족] 콜레스테롤 많은 삼계탕, 살코기만 먹고 국물은 남기세요

    [건강한 가족] 콜레스테롤 많은 삼계탕, 살코기만 먹고 국물은 남기세요 유료

    ... 있다”고 말했다. 과도한 열량 섭취로 대사증후군 위험이 커지는 것은 물론이다. 특히 간이나 신장이 나쁜 사람은 보양식 섭취에 더 주의해야 한다. 서울아산병원 윤소윤 영양팀장은 “단백질을 독성 없는 요소로 바꾸고 처리하는 작업이 간과 신장에서 이뤄지는데 간·신장 기능이 떨어진 사람은 고단백 보양식을 먹었을 때 장기에 과부하가 걸려 간성혼수·신부전 등으로 응급실에 실려 오는 경우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