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러시아군,그로즈니 교외 진입 [그로즈니〓외신종합]러시아군이 26일 체첸의 수도 그로즈니 교외 3개 지역에 진입했다고 러시아 언론이 보도했다. 러시아 NTV와 ORT방송은 러시아군이 체첸군과 치열한 전투를 벌인 끝에 그로즈니 중심가에서 8㎞ 떨어진 피에르보마이스카야와 포베딘스코예 등지에 진입했다고 전했다. 러시아군은 그로즈니 남동쪽으로 이어진 중심도로를 따라 진격하고 있으며 그로즈니 공항 ... #러시아군 #그로즈니 #러시아군 피해 #러시아군 기지 #러시아군 43명
  • 크림반도 러시아군 장악? 오바마 "러시아 대가 치를 것"
    크림반도 러시아군 장악? 오바마 "러시아 대가 치를 것" [머니투데이 김신회기자 raskol@] [러시아군 크림반도 장악설 '전운' 고조…러 "사실 무근" 부인] 경찰이 지난달 27일 우크라이나의 크림 공화국 수도 심페로폴의 의회 건물 앞의 친러시아계 시위대를 저지하고 있다./사진=CNN 홈페이지 캡처 우크라이나 남단으로 흑해에 면한 크림반도를 둘러싸고 전운이 고조되고 있다. 아직 공식적으로 확인되지는 않았지만 ...
  • 러시아를 두 번 이기고 털어낸 '삼전도 콤플렉스'
    러시아를 두 번 이기고 털어낸 '삼전도 콤플렉스' ... 조선과 서양의 첫 조우는 원하지 않는 충돌로 시작되었다. 효종은 이를 북벌 테스트로 생각했다. 북정일기(57Χ90㎝) : 1658년 제2차 나선 정벌에 참전한 신류 장군의 조총부대는 흑룡강에서 러시아군을 물리쳤다. 이후 러시아군은 청·러 국경 지대인 흑룡강을 넘지 못했다. 출병 84일 만에 개선한 신류 장군은 나선 정벌을 일기 형식인 『북정록』으로 남겼다. 우승우(한국화가) 국란을 겪은 ...
  • 체첸 또다시 전쟁 분위기 감돌아 체첸이 다시 전운에 휩싸이고 있다. 러시아군은 지난 4일 체첸 전역에 야간 통금령을 내리고 오후 9시부터 오전 7시 사이에 운행하는 모든 차량에 대해 발견 즉시 발포하겠다고 발표했다. BBC방송은 러시아군이 통금령까지 내린 점으로 미뤄 체첸의 상당 지역에서 러시아군이 통제력을 잃은 것으로 보이며 체첸사태는 새로운 난국을 맞은 것으로 관측된다고 보도했다. 이번 ... #분위기 #체첸 #전쟁 분위기 #러시아군 사령부 #추가 자살공격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체첸 또다시 전쟁 분위기 감돌아 유료 체첸이 다시 전운에 휩싸이고 있다. 러시아군은 지난 4일 체첸 전역에 야간 통금령을 내리고 오후 9시부터 오전 7시 사이에 운행하는 모든 차량에 대해 발견 즉시 발포하겠다고 발표했다. BBC방송은 러시아군이 통금령까지 내린 점으로 미뤄 체첸의 상당 지역에서 러시아군이 통제력을 잃은 것으로 보이며 체첸사태는 새로운 난국을 맞은 것으로 관측된다고 보도했다. 이번 ...
  • [체첸 무차별 포격 배경] '체첸 직할통치' 러시아군 강경선회 유료 그로즈니에 대한 러시아군의 공격이 격화되면서 체첸을 침공한 러시아군의 최종 목표가 과연 무엇인지 의문이 일고 있다. 러시아군이 당초 목표로 내걸었던 '테러리스트 박멸 및 안전지대 확보' 에서 한걸음 나아가 체첸 정부 전복 및 직할통치' 쪽으로 방향을 선회한 것이 아니냐는 것이다. 21일의 사태는 지금까지 러시아군과 체첸군이 포격과 폭격 후 별다른 지상전 없이 ...
  • 러시아 발빠른 진입에 허찔린 미국…'전혀 위협안돼' 유료 러시아군의 발빠른 코소보 진입과 주도 프리슈티나 선점에 허를 찔린 미국은 처음에는 당황했으나 12일부터 "러시아군이 코소보 평화유지 활동에 전혀 위협이 되지 않는다" 며 이를 무시하는 입장을 취하기 시작했다. 윌리엄 코언 미 국방장관은 12일 "코소보에 먼저 진주한 러시아군 2백여명은 군사적으로 전혀 중요하지 않으며 우리가 주의를 기울일 만한 일이 아니다" 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