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마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화제의 맛] 중독적 매운맛 '마라'

    [화제의 맛] 중독적 매운맛 '마라' 유료

    중국의 매운맛 '마라'가 국내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마라는 매운맛을 내는 쓰촨 지방 향신료다. '혀가 저릴 정도로 맵고 얼얼한 맛'이라는 뜻이다. 국내에는 이른바 '먹방(먹는 방송) 유튜버'들이 마라탕 · 훠궈 등 마라 소스를 활용한 음식들을 소개하면서 국내서도 인기를 끌기 시작했다. 이후 페이스북 등 사회관계...
  • [이주의 레시피] '마라 전복 콩나물찜'과 '마라 장어 매운탕'

    [이주의 레시피] '마라 전복 콩나물찜'과 '마라 장어 매운탕' 유료

    "여름철 전복·장어로 원기 회복하세요." 해양수산부(이하 '해수부')가 7월의 '어식백세(해산물을 많이 먹으면 100세까지 산다는 뜻)' 수산물로 전복과 장어를 선정했다. 바다의 산삼이라 불리는 대표 보양식 전복은 비타민 · 글리신 등 아미노산을 풍부하게 함유해 노약자와 성장기 어린이에게 특히 좋은 식품이다. 전복을 쪄서...
  • '2000경기-은퇴' 이범호 '시간아, 너무 빨리 가지 마라'

    '2000경기-은퇴' 이범호 '시간아, 너무 빨리 가지 마라' 유료

    KIA 이범호. IS포토 KIA 이범호(38)는 요즘 하루하루 행복하게 마지막 피날레를 준비한다. 그는 오는 13일 10년간 몸담았던 친정팀 한화와 광주 홈경기에서 은퇴식을 갖고 현역 유니폼을 벗는다. 이범호는 "아직 실감 나진 않는다 . 은퇴가 눈앞에 바로 다가와야 느낄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대개 은퇴를 선언하면 바로 유니폼을 벗지만,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