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정희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문정희
(文貞姬 )
출생년도 1947년
직업 문화예술인
소속기관 [現] 고려대학교 문과대학 국어국문학과 석좌교수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문정희, 에이스팩토리와 계약… '배가본드'로 컴백

    문정희, 에이스팩토리와 계약… '배가본드'로 컴백

    배우 문정희가 에이스팩토리와 전속 계약했다.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는 1일 '깊이 있는 배우 문정희와 한식구가 돼 기쁘다. 문정희는 매 순간 몰입도 높은 감정연기와 캐릭터 변신으로 감탄을 자아내는 배우다. 앞으로 다방면에서 다채로운 능력을 더욱 펼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밝혔다. 문정희는 영화 '암수살인&#...
  • 서울여대, 문정희 시인 초청 '한국 문학사 속의 여성' 특성

    서울여대, 문정희 시인 초청 '한국 문학사 속의 여성' 특성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는 5월 14일부터 6월 11일까지 5주간에 걸쳐 서울 노원구 서울여자대학교 50주년기념관에서 1969년에 등단하여 '오라, 거짓 사랑아' 등 60여권 이상의 시집과 수필집을 발간한 문정희 시인을 초청해 '세계 속의 지성인: 여성의 삶과 예술' 특강을 진행한다. '한국 문학사 속의 여성'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특강의 첫 번째 강...
  • [포토]문정희, '화려한 코트'

    [포토]문정희, '화려한 코트'

    배우 문정희가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신천동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열린 넷플릭스 '킹덤' VIP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킹덤'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아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6부작 미스터리 스릴러다. 박세완 기자 park.sewan@jtbc.co.kr /...
  • [포토]문정희, 마누가 대형견이라 준비 많이 했어요

    [포토]문정희, 마누가 대형견이라 준비 많이 했어요

    SBS 플러스 '펫츠고! 댕댕트립'의 제작발표회가 27일 오후 서울 광화문 프레스센터에서 진행됐다. 배우 문정희가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펫츠고! 댕댕트립'은 스타와 반려견이 함께 떠나는 해외 여행 스토리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12월 1일 첫 방송. 김민규 기자 kim.mingyu@jtbc.co.kr /2018.11.27/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정희·정호승 내달 6~7일 시 캠프 유료

    문정희·정호승 등 '스타 시인'들과 함께 시와 인생을 논하며 밤을 보내는 1박2일 문학행사가 열린다. 다음달 6∼7일 경북 칠곡 송정휴양림에서 개최하는 '시낭독캠프'다. 예술성은 물론 일정한 고정 팬도 갖고 있는 장석주·송찬호·고두현·김선우·박준 시인도 참가한다. 시인들의 문학강연, 참가자 시낭독 대회, 시 퀴즈 대회 등이 열린다. 특히 좋아하는 ...
  • [송윤아 취중토크①]"문정희, 비현실적인 상황 속 연기하는 배우"

    [송윤아 취중토크①]"문정희, 비현실적인 상황 속 연기하는 배우" 유료

    송윤아(42)는 멀리 돌아왔다. 2008년 '온에어'를 끝으로 드라마를 쉬었고 다음해 설경구와 결혼 소식으로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다. 단순히 톱스타간의 결혼 소식이 전부는 아니었다. 말로 다 풀어내지 못할 많은 일이 있었고 본의아니게 대중과 멀어졌다. '맛깔나게 연기 잘한다'는 소리 들었던 배우였던 그에게 6년의 부재는 고통스러운 시간이었다. 그러나 송윤아...
  • '어머니 죽자 성욕이…' 야성의 호흡 토해낸 문정희

    '어머니 죽자 성욕이…' 야성의 호흡 토해낸 문정희 유료

    시인 문정희(67·사진)씨의 시집은 인생과 예술에 대한 거침없는 목소리 혹은 뜨거운 토로로 가득 차 있다. 그의 시어 사전에 남의 눈치 보거나 에둘러 말하기 같은 건 없다. 일상 언어와 다를 바 없는 솔직한 언어로 그는 사회문화적 남녀 불균형을 문제 삼고, 애정 없는 결혼과 남성 중심사회의 치부를 까발리곤 했다. 다른 여성시에서는 잘 볼 수 없는, 금기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