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미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트럼프 취임식 때 웃으려는 시도조차 그만뒀다”

    “트럼프 취임식 때 웃으려는 시도조차 그만뒀다” 유료

    미셸 오바마 자서전 『비커밍』 13일 전세계 출간 비커밍 비커밍 미셸 오바마 지음 김명남 옮김 웅진지식하우스 '출판 즉시 베스트셀러'가 있다. 흔하지는 않지만, 아직 출간도 안 됐는데 베스트셀러가 되는 책도 있다. 미국 최초의 흑인 퍼스트레이디 미셸 오바마(54)의 자서전 『비커밍(Becoming)』이 그런 경우다. 31개 언어로 번역돼 지난 ...
  • “트럼프 취임식 때 웃으려는 시도조차 그만뒀다”

    “트럼프 취임식 때 웃으려는 시도조차 그만뒀다” 유료

    미셸 오바마 자서전 『비커밍』 13일 전세계 출간 비커밍 비커밍 미셸 오바마 지음 김명남 옮김 웅진지식하우스 '출판 즉시 베스트셀러'가 있다. 흔하지는 않지만, 아직 출간도 안 됐는데 베스트셀러가 되는 책도 있다. 미국 최초의 흑인 퍼스트레이디 미셸 오바마(54)의 자서전 『비커밍(Becoming)』이 그런 경우다. 31개 언어로 번역돼 지난 ...
  • [골프] 위, 그 위로 아무도 없었다

    [골프] 위, 그 위로 아무도 없었다 유료

    미셸 위 23일(한국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허스트 2번 코스에서 열린 US여자오픈 최종 라운드. 선두 미셸 위(25·미국·사진)가 16번 홀에서 위기를 맞은 순간 그의 팬들로 보이는 갤러리들이 카메라에 잡혔다. 자신의 성(Wie)과 같은 발음(We)을 활용한 문구 '우리는 미셸 위를 믿는다(Wie believe)'가 적힌 플래카드를 본 미셸 위는 응원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