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미역국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미역국의 재발견…여름 보양식으로 훌륭하네

    미역국의 재발견…여름 보양식으로 훌륭하네 유료

    뚝배기에서 펄펄 끓는 미역국이 앞에 놓인다. 분명 집에서 늘 먹던 미역국이긴 한데 뭔가 다르다. 짙은 초록빛이 돋보이는 도톰한 미역은 미역귀와 줄기가 고루 어우러져 먹음직스럽다. 뽀얗게 우러나온 국물은 얼른 마시고 싶어질 만큼 깊고 시원해 보인다. 게다가 가끔은 이런 좋은 미역이 조연으로 밀려나기도 한다. 가자미 두 덩어리가 턱 하니 나올 때도 있고, 살아있는 ...
  • 조선간장으로 간 맞춘 달고 깊은 맛

    조선간장으로 간 맞춘 달고 깊은 맛 유료

    미역국처럼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원초적인 친밀감을 불러일으키는 음식이 또 있을까? 우리나라 어머니들이 아이 낳고 나서 가장 먼저 먹는 음식이 미역국이다. 이때 어머니의 젖을 통해 아이들은 미역국을 맛보게 된다. 세상에 태어나서 가장 먼저 맛보는 음식이다. 기억하지 못하는 인생의 첫 순간부터 우리 세포에 그 맛이 각인되었던 것이다. 우리 존재의 근원적인 출발점과 ...
  • 다섯 시간 이상 끓인 완도산 미역국

    다섯 시간 이상 끓인 완도산 미역국 유료

    미역국이 '엄마가 끓여주는 집 국'에서 돈을 주고 사먹는 '외식의 국'으로 바뀌게 된 계기가 찜질방이 아닐까 한다. 몇 년 전 대형 찜질방 내 식당 음식을 평가한 적이 있었다. 땀을 흘린 한국 사람들이 많이 먹는 음료인 식혜 못지않게 식사 메뉴에선 미역국에 대한 선호도가 매우 높았다. 양지머리를 삶은 쇠고기 미역국뿐 아니라 멸치국물 등 거의 맹물에 가까운 미역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