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민간인사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경원 “민간인 사찰 탄핵감” 조국 “김태우 희대의 농간”

    나경원 “민간인 사찰 탄핵감” 조국 “김태우 희대의 농간” 유료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왼쪽)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31일 국회 운영위에 출석해 대화하고 있다. 조 수석은 민간인 사찰 관련 의혹에 "보고를 받거나 지시한 적이 전혀 없다"고 부인했다. [뉴스1]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게 별로 없었다. 자유한국당이 잔뜩 벼르던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을 31일 국회 운영위에 불러세우는...
  • [사설] 민간인 사찰 규명 못하고 해 넘긴 국회 유료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과 블랙리스트 작성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이 해를 넘기고 말았다. 어제 청와대 임종석 비서실장과 조국 민정수석이 출석한 가운데 국회 운영위원회가 열렸지만 의혹을 말끔히 해소하지 못한 채 정치 공방만 벌이다 막을 내렸다. 실망스럽고 유감스런 일이다. 특감반원이던 김태우 검찰 수사관은 기업, 정치인, 언론등 민간인을 대상으로 불법...
  • [사설] 정치적으로 이용할 목적이 없어 민간인 사찰은 아니라니… 유료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 의혹 파문이 점입가경이다. 김태우 검찰 수사관은 특감반이 전직 총리의 아들과 노무현 정부 고위 공직자들에 대한 비트코인 투자 현황, 민간 기업인 공항철도 등에 대한 사찰 보고서를 작성했다고 주장했다. 또 민간인에 대한 사찰은 청와대 윗선의 지시에 의해 이뤄졌으며 상관으로부터 '문제가 될 만한 정보를 가져오면 1계급 특진시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