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근혜 탄핵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030 “기회는 불평등 과정도 불공정, 정유라처럼 수사를”

    2030 “기회는 불평등 과정도 불공정, 정유라처럼 수사를” 유료

    ... 과정도 불공정'했던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학가 “별별 회의감 다 든다” =이날 주요 대학의 커뮤니티에도 � 이날 주요 대학의 커뮤니티에도 대학생 및 졸업생들의 성토가 쏟아졌다. 박근혜 대통령 탄핵의 결정타 중 하나였던 '정유라' 케이스를 넘어선다는 비판도 나왔다. 조 후보자의 딸이 졸업한 고려대 커뮤니티 '고파스' 게시판에서 한 이용자는 “나는 '금수저' 물고 태어난 ...
  • “중도세력 중심 보수 신당을” vs “큰집 한국당 중심 뭉치자”

    “중도세력 중심 보수 신당을” vs “큰집 한국당 중심 뭉치자” 유료

    ... 한국당 원내대표, 정병국 바른미래당 의원, 오세훈 전 서울시장,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지낸 이정현 무소속 의원과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공동대표의 측근인 최명길 ... 많이 내려놓고 문을 활짝 열고 더 많은 분들에게 길을 주는 틀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에 탄핵을 둘러싼 보수세력의 분열을 종식하자는 목소리도 나왔다.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
  • “황교안·유승민·안철수 아우르기 전략 성공 땐 총선 과반 가능”

    “황교안·유승민·안철수 아우르기 전략 성공 땐 총선 과반 가능” 유료

    ... 패배하면 자신들의 정치적 미래가 없다는 위기감도 분명히 있다. 그 날로 집으로 돌아가야 한다. 총선 승리와 한국 정치를 바꿀 수 있는 방법을 합리적으로 고민하면 의견이 모일 것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을 놓고 감정의 골이 깊다. “탄핵이 정치적으로 옳았느냐는 논쟁은 전략적으로 유예해야 한다고 본다. 이 시점에서 또 논쟁을 한다면 (결과는) 차라리 논쟁을 안 하고 분열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