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삼구 회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박삼구 전 회장 "아시아나항공, 나의 모든 것…피 토하는 심정으로 매각"

    박삼구회장 "아시아나항공, 나의 모든 것…피 토하는 심정으로 매각"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연합뉴스]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사내게시판을 통해 임직원들에게 아시아나항공 매각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박 회장은 "아시아나는 '모든 것'이었다"면서 "피를 토하는 심정으로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16일 오전 사내게시판에 글을 올려 15일 그룹 비상경영위원회와 금호산업 이사회...
  • 아시아나 주인 바뀔까…'벼랑 끝' 박삼구 전 회장 선택은?

    아시아나 주인 바뀔까…'벼랑 끝' 박삼구회장 선택은?

    [앵커] 아시아나항공의 주인이 바뀔 것인가, 금호아시아나그룹 측이 사실무근이라며 선을 긋고 있지만 매각설은 좀처럼 가라앉지 않고 있습니다. 그룹이 채권단에 제시한 자구 계획이 퇴짜 맞은 상황에서, 결국 최후의 카드는 아시아나항공을 파는 것 아니겠냐는 관측이 나오는 것입니다. 벼랑 끝 협상에 몰린 박삼구 전 회장에게 남은 선택지가 무엇인지, 성화선 기자가 짚...
  • "아시아나 위기 책임"…스스로 물러난 박삼구 회장

    "아시아나 위기 책임"…스스로 물러난 박삼구 회장

    [앵커] 아시아나항공 감사보고서 파문으로 금융시장에 혼란이 있었고, 파장이 상당했었죠. 유동성 위기 우려도 커지고 있는 상황인데요. 이런 상황에서 나온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항공 회장의 선택은 모든 직책을 내려놓고 경영에서 물러나겠다는 건데, 시장의 불안감이 해소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정재우 기자입니다. [기자]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경영에서 손...
  • 이동걸 “대주주 책임을” 박삼구 회장 물러났다

    박삼구(74)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8일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지난 21일 아시아나항공에 대한 '한정 의견' 감사보고서 제출로 주식거래가 정지되는 등 위기를 겪은 지 일주일 만이다. 박 회장은 이날 발표문을 내고 “금융시장에 혼란을 끼친 점에 책임을 지고 퇴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27일 저녁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금융시장에서 아시아나...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동걸 “대주주 책임을” 박삼구 회장 물러났다 유료

    박삼구(74)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8일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지난 21일 아시아나항공에 대한 '한정 의견' 감사보고서 제출로 주식거래가 정지되는 등 위기를 겪은 지 일주일 만이다. 박 회장은 이날 발표문을 내고 “금융시장에 혼란을 끼친 점에 책임을 지고 퇴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27일 저녁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금융시장에서 아시아나...
  • [사랑방] 박삼구 회장, 한일축제한마당 참석

    [사랑방] 박삼구 회장, 한일축제한마당 참석 유료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박삼구 회장(한일축제한마당 한국 측 실행위원장·사진)이 9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한일축제한마당 in Seoul 2018'에 참석했다. 박 회장은 이 날 “한·일 양국이 공유하는 문화·예술적 가치를 함께 발굴하고, 서로 교류해야 한다”고 말했다.
  • 아시아나 직원들 “39 아웃” 박삼구 회장 갑질 규탄 집회

    아시아나 직원들 “39 아웃” 박삼구 회장 갑질 규탄 집회 유료

    아시아나 직원들이 8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 경영진 규탄 문화제'에 앞서 숨진 기내식 업체 대표를 추모하는 묵념을 하고 있다. [강정현 기자] '기내식 대란'과 관련, 아시아나항공 직원 200여 명이 이틀째 집회를 열고 박삼구(73) 회장 등 경영진의 퇴진을 요구했다.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은 지난 6일에 이어 8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