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종철 고문치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종철 고문치사, 한 줄 팩트가 바꾼 대한민국 30년

    박종철 고문치사, 한 줄 팩트가 바꾼 대한민국 30년 유료

    17일 서울 중구 서소문동 중앙일보사에서 열린 『특종 1987』 출간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노황 연합뉴스 사장, 중앙일보 송필호 부회장·권영빈 전 사장, 이명재 청와대 민정특보(전 검찰총장), 정규상 성균관대 총장, 저자 신성호 성균관대 교수(전 중앙일보 수석논설위원), 홍석현 중앙일보·JTBC 회장, 금창태 전 중앙일보 부회장...
  • 25년만에 밝혀진 '박종철 고문치사' 제보자는…

    25년만에 밝혀진 '박종철 고문치사' 제보자는… 유료

    17일 서울 여의도 한 카페에서 박종철 고문 치사사건의 '딥 스로트' 이홍규(75) 전 대검찰청 공안4과장이 1987년 당시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17일 서울 여의도의 한 카페에서 만난 '딥 스로트' 이홍규(75·당시 대검찰청 공안4과장)씨는 온화한 인상이었다. 신성호 전 중앙일보 수석논설위원의 논문에 자신의 실명을 쓰는 것을 허락했지만...
  • EBS '특종비사', '박종철고문치사 사건' 방영 유료

    1987년 1월 15일 오전 10시. 검찰 간부의 방을 돌던 중앙일보 신성호 기자(현 논설위원)에게 한 검사가 말을 건넸다. "경찰들 큰일났어. " 뭔가 있다고 판단한 신기자는 시치미 뚝 떼고 말을 받아쳤다. "그러게 말입니다. 요새 경찰들 너무 기세등등했어요. " "시끄럽게 됐어…. 어떻게 조사했기에 사람이 죽는 거야, 남영동에서 말야. " '남영동' 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