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지원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박지원
(朴智元 / PARK,JIE-WON)
출생년도 1942년
직업 정치인
소속기관 [現] 민주평화당 국회의원 제20대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박지원, “방대한 공공기업 채용비리, 한번은 털고 가야"

    박지원, “방대한 공공기업 채용비리 한번은 털고 가야... 엄정한 수사로 청년에게 희망 주어야” 문무일 검찰총장, “최선을 다 해 엄정하게 할 것”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는 오늘(10.27)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오늘 공기업 채용 비리와 관련해 정부가 전국 공공기관을 지방까지 모두 전수 조사를 하겠다고 했는데, 국민의 기대를 주는 것도 ...
  • 박지원이 MB와 사돈이라고?

    박지원이 MB와 사돈이라고?

    “국민의당 박지원은 이명박 형 이상득이랑 사돈지간이다. 이건 팩트다. 정권교체를 바라는 국민이라면 똑바로 판단하리라 믿는다.” 지난 5일 오후 Kall****라는 아이디를 사용하는 네티즌이 한 기사에 이런 댓글을 남겼다. 동일인으로 추정되는 이 사람은 “국민의당 박지원은 이명박이랑 사돈지간이다”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4분 간격으로 같은 내용의 댓글을 단 것이다. ...
  • "박지원을 막아라"…새누리당과 더민주, 박지원 대항마 찾느라 골몰

    "박지원을 막아라"…새누리당과 더민주, 박지원 대항마 찾느라 골몰

    【서울=뉴시스】김동현 김태규 홍세희 기자 = 국민의당이 27일 박지원 의원을 20대 국회 초대 원내대표로 합의 추대하면서 새누리당과 더불어민주당의 셈법도 복잡해지고 있다. 특히 여소야대 상황 속에 새누리당은 노회한 '박지원 원내대표'라는 또다른 산을 만나게 돼 고민이 이만저만 큰 게 아니다. 다수당인 더민주의 공세도 막아내기 버거운 판에 캐스팅보트를 쥔 3당 ...
  • 박지원 "호남은 '봉' 아냐, 개혁공천 모든 곳에서 해야"

    박지원 "호남은 '봉' 아냐, 개혁공천 모든 곳에서 해야"

    ... 공동대표 측 인사인 윤장현 예비후보를 공개 지지하자 안심(安心)논란이 불거지고 있는데요. 경선룰 변경을 둘러싸고 신경전 벌인 경기지사 경선까지, 새정치민주연합 당내 갈등에 대한 이야기, 박지원 의원에게 직접 들어봤습니다. [앵커] 네, 박지원 의원님 나오셨습니다. 2012년에 원내대표 하셨었고요, 반갑습니다. 공천 개혁 논란 얘기하고 있는데요, 오늘(14일) 트위터에 올리셨어요,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반박지원' 3인 역습 … 노무현계 표 갈리게 문재인 분리 작전

    '반박지원' 3인 역습 … 노무현계 표 갈리게 문재인 분리 작전 유료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민주통합당 원내대표 후보인 유인태 당선인과 전병헌·이낙연 의원(왼쪽부터)이 긴급 회동을 하고 있다. 회동을 마친 후보들은 '이해찬-박지원 역할분담 합의'를 담합으로 규정하고 공정한 선거를 치르기 위한 공동 합의문을 발표했다. [뉴시스] 정당의 원내대표 경선은 유권자가 국회의원이다. 가장 전략적인 접근이 필요한 선거 중 ...
  • 안철수 퇴장하자 문재인 정부-박지원, '협치 채널' 가속

    안철수 퇴장하자 문재인 정부-박지원, '협치 채널' 가속 유료

    ━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당·청의 '협치내각' 물밑에선 무슨 일이 여야의 협치라인인 홍영표 민주당 원내대표(오른쪽)와 박지원 민평당 의원이 국회 본회의장에서 만나 대화하고 있다. 왼쪽은 개혁입법연대를 주장하는 민평당 천정배 의원.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의 집무실 테이블로 6·13 지방선거 이후 여론조사 보고서가 하나 올라왔다. '협치'(協治)와 '연정'(聯政)에 ...
  • [논설위원이 간다] 안철수 '정치보복' 발언에 … “호남 의원들 박지원 홍위병 돼”

    [논설위원이 간다] 안철수 '정치보복' 발언에 … “호남 의원들 박지원 홍위병 돼” 유료

    ... 찬성하는 분 손드세요. 됐어요. 다음엔 제가 '호남 신당' 가는 데 찬성하는 분 손드세요. 어, 제 앞 둘째 줄에 눈 뜬 분 있네. 감으세요!” 안철수·유승민이 주도하는 미래당과 박지원·천정배·정동영이 주도하는 민주평화당 사이에서 갈 곳을 고민하던 황주홍 의원(고흥·보성·장흥·강진,재선)은 지난 한 달 내내 지역구를 면 단위까지 33곳을 돌며 강행군했다. 의정보고회에 참석한 지역 주민들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