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안보지원사 "주둔지 울타리 일부 훼손…내부자 소행으로 판단"

    안보지원사 "주둔지 울타리 일부 훼손…내부자 소행으로 판단"

    ... 침투보다는 내부자의 소행으로 판단돼 감찰실 등에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내부자 소행이라고 판단한 근거로는 ▶울타리 중·하단 부분이 절단되었고, 훼손지점을 숨기지 않고 그대로 방치한 것이 적 침투전술에 부합하지 않는 점 ▶울타리 외부에서 훼손지점까지 접근 흔적이 없는 점 ▶울타리 절단면이 내부에서 외부로 절단한 모습인 점 ▶외부에서 절단 시 발생하는 잡목가지 누임, ...
  • 홍준표 “소위 개념 있다는 연예인들, 조국 사태엔 왜 조용”

    홍준표 “소위 개념 있다는 연예인들, 조국 사태엔 왜 조용”

    ... 국민들로부터 난도질당하고도 그대로 법무장관에 강행 임명된다면 국민과 문재인 대통령은 불행해지나 야당에게는 기회가 될 수도 있다”며 “그렇더라도 나는 조국 같은 사람이 내 나라를 망치는 것을 방치 할 수가 없다”고 했다. 이어 “온갖 불법으로 돈 벌고 불법으로 자녀 입시 부정하고 뻔뻔한 인생을 살아온 그가 다시 대한민국 공직자가 되는 걸 두고 볼 수가 없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
  • 도쿄 주경기장에도 '후쿠시마 나무'…일 "친환경" 홍보만

    도쿄 주경기장에도 '후쿠시마 나무'…일 "친환경" 홍보만

    ... 이 소식을 전하면서 방사능 우려에 대한 언급은 일체 없고 재난지역의 부흥을 돕는다는 설명만 늘어놓습니다. 후쿠시마의 70%가 산림인데, 산림지역은 오염토 제거가 어려워, 나무들이 방사능 오염에 방치된 상태라는 것이 전문가들 설명입니다. [최경숙/시민방사능감시센터 간사 : (후쿠시마의) 솔방울에서 6000베크렐, 이끼에서도 몇천 베크렐씩 검출되고 있어요. 당연히 목재에서도 검출된다고 생각할 ...
  • "환절기에도 요로결석 조심…땀 흘린 만큼 수분 섭취해야"

    "환절기에도 요로결석 조심…땀 흘린 만큼 수분 섭취해야"

    ...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요로결석의 또다른 문제점은 재발율이 상당히 높은 질환이라는 점이다. 요로결석 환자의 30~50%는 5년 내 재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요로결석을 장시간 방치하거나 재발이 잦을 경우 신장의 기능이 영구적으로 감소하는 만성 신부전으로 진행할 수도 있어 예방과 재발 방지에 힘써야 한다. 물을 하루 2~3ℓ 정도 마시고 운동을 해주면 소변량이 증가하여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멀쩡한 세종보 두고 뭐하나…” 임시 자갈보 또 유실

    “멀쩡한 세종보 두고 뭐하나…” 임시 자갈보 또 유실 유료

    ... 2년째 되풀이되고 있는 현상이다. 22일 오전 세종보에서 상류 쪽으로 상류 5㎞ 지점에 있는 자갈보를 찾았다. 길이 100m(폭 5m, 높이 1m)의 자갈보의 상당 부분은 유실된 채 방치돼 있었다. 바로 옆 양화취수장 가장자리에는 녹조가 떠 있고, 오염된 물이 고여 있었다. 유실된 상태의 자갈보는 도시 경관까지 해치고 있다는 지적도 나왔다. 이 자갈보는 2017년 11월 ...
  • [시선집중] 힐링과 가을의 낭만을 한번에 … 단풍으로 물든 장강삼협을 만끽하다

    [시선집중] 힐링과 가을의 낭만을 한번에 … 단풍으로 물든 장강삼협을 만끽하다 유료

    ... 강연한다. 크루즈를 타기 전 일정으로 먼저 충칭을 방문한다. 충칭은 제2의 홍콩이라고 부를 정도로 크고 화려한 도시다. 충칭에 있는 '대한민국임시정부'는 중국에서 마지막 임시정부 청사다. 방치되기도 했지만 1995년에 충칭임시정부청사를 재건해 지금은 임시정부의 활동 모습을 그대로 재현했다. 충칭 임시정부를 둘러본 후에는 중국 소수민족의 흔적이 남은 홍애동을 방문한다. 홍애동은 산간지역에 ...
  • 천장 물새는 송파 헬리오시티 “에어컨 못켠다” 주민들 고통

    천장 물새는 송파 헬리오시티 “에어컨 못켠다” 주민들 고통 유료

    ... 옛 가락시영을 재건축한 아파트로 지난해 말 준공했다. [뉴스1] “2~3개월 전부터 현관 앞 천장에서 물이 샜어요. 하자 신청을 해도 건설사 직원이 와서 천장에 호수를 꽂아 놓고 방치만 했습니다. 오늘은 물 범벅이었네요.”(111동 주민 A씨) “지난달 말 입주하고 거실의 에어컨을 30분 틀었는데 갑자기 천장의 에어컨에서 물이 줄줄 흘러나왔습니다. 바로 전원을 끄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