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부 맘대로 보조금…진안·청송 230억 차
    정부 맘대로 보조금…진안·청송 230억 차 유료 ... 지역이다. 군 면적의 80%가 산악지대인 두 곳의 인구는 각각 2만6000명 정도다. 고령 인구 비율이나 재정 여건도 크게 다르지 않다. 그런데 지난 두 해 동안 이곳 주민들에게 돌아간 국고보조금의 차이는 컸다. 진안군은 1인당 417만원인 데 비해 청송군은 335만원으로 82만원 적었다. 군 전체로 따지면 편차가 약 230억원이었다. 얼마나 큰 금액의 보조사업을 많이 따냈는지가 ...
  • 정부 맘대로 보조금…진안·청송 230억 차
    정부 맘대로 보조금…진안·청송 230억 차 유료 ... 지역이다. 군 면적의 80%가 산악지대인 두 곳의 인구는 각각 2만6000명 정도다. 고령 인구 비율이나 재정 여건도 크게 다르지 않다. 그런데 지난 두 해 동안 이곳 주민들에게 돌아간 국고보조금의 차이는 컸다. 진안군은 1인당 417만원인 데 비해 청송군은 335만원으로 82만원 적었다. 군 전체로 따지면 편차가 약 230억원이었다. 얼마나 큰 금액의 보조사업을 많이 따냈는지가 ...
  • 정부 맘대로 보조금…진안·청송 230억 차
    정부 맘대로 보조금…진안·청송 230억 차 유료 ... 지역이다. 군 면적의 80%가 산악지대인 두 곳의 인구는 각각 2만6000명 정도다. 고령 인구 비율이나 재정 여건도 크게 다르지 않다. 그런데 지난 두 해 동안 이곳 주민들에게 돌아간 국고보조금의 차이는 컸다. 진안군은 1인당 417만원인 데 비해 청송군은 335만원으로 82만원 적었다. 군 전체로 따지면 편차가 약 230억원이었다. 얼마나 큰 금액의 보조사업을 많이 따냈는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