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북남선언 이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日조총련, 北대표단 폐회식 참석 호평…靑 호응 요구

    日조총련, 北대표단 폐회식 참석 호평…靑 호응 요구

    ... 동족대결체제의 일각을 허물고 민족화합의 오솔길을 냈다"고 평했다. 이 매체는 "북측 고위인사들의 인천방문은 북남공동선언이행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보여주는 사변"이라며 "인천을 찾은 고위인사들은 서울까지 방문길을 연장해 청와대의 주인을 만나지는 않았지만 북남공동선언에 따라 큰 걸음을 내디딘 북측은 당연히 남측이 상응한 결단을 내릴 것을 기대하고 촉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
  • “양면적 태도 규탄”…北, 유엔 인권결의안 채택 참여 南 비난

    “양면적 태도 규탄”…北, 유엔 인권결의안 채택 참여 南 비난

    ... 나가는 것은 전적으로 북과 남의 의지와 노력에 달려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올해 역사적인 북남선언들의 이행 과정에 이 땅에서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분위기가 조성되고 북남관계에서는 세계를 ... 민족공동의 번영, 조국통일이 있다는 진리를 다시금 뜨겁게 새겨 안고 있다”라며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과 '9월 평양 공동선언'을 철저히 이행북남관계 발전을 가속화해 나가는 것은 현실의 절박한 ...
  • 北선전매체 "개성·금강산 재개로 남북선언 이행 의지 보여야"

    北선전매체 "개성·금강산 재개로 남북선언 이행 의지 보여야"

    ... 20일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에 대한 남측 당국의 태도가 우유부단하다고 비판하며 남북공동선언 이행 의지를 보여달라고 촉구했다. 남북 정상은 지난해 9월 평양공동선언에서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 한다는 것을 뼈 속 깊이 절감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개성공업지구와 금강산관광은 북남 화해와 협력의 상징으로서 그 재개에 대한 태도는 북남선언 이행 의지를 보여주는 시금석으로 된다"며 ...
  • 北 매체 "북남선언 성실 이행 때 관계 획기적 발전할 것"

    北 매체 "북남선언 성실 이행 때 관계 획기적 발전할 것"

    ...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 지역과 세계평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지향과 염원에 부합되는 가장 정당한 선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매체는 판문점선언과 평양공동선언에 "북남 사이 대결 상태 해소와 협력 ... 전적으로 부합되는 현실적이고 합리적인 민족공동의 강령"이라고 강조했다. 매체는 그러면서 "북남선언들을 성실히 이행해 나갈 때 북남관계는 더욱 획기적으로 발전하게 될 것이며, 조선반도의 공고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북한 "6·15 선언 연방제 통일 명시" 유료

    북한 평양방송은 지난 5일 남북한 정상이 6.15 공동선언에서 밝힌 통일 방안에 대해 "연방제 통일에로 나가는 길을 명시한 것" 이라고 주장했다. 북한이 '공동선언' 제2항과 관련, ... 는 입장을 공개적으로 밝힌 것은 처음으로 이를 둘러싼 논란이 예상된다. 평양방송은 이날 '북남 공동선언 이행은 거족적인 애국사업' 이란 해설 방송에서 "북남 공동선언은 북측의 '낮은 단계의 ...
  • 박재규 수석대표, 김영남위원장과 환담 유료

    ... 대화내용이다. ▶金〓편안한가. ▶朴〓돌봐주신 덕분에 잘 쉬었다. ▶金〓박재규 선생이 6.15 공동선언 이행을 위해 남보다 애국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다시 상봉하게 돼 기쁘기 그지 없다. 2차 ... 70세까지 살기 힘들다는 말로 희귀한 현상이라는, 예부터 내려오는 표현이다. 연로하신 몸으로 북남 공동선언이행하기 위해 분투하는 김대중 대통령의 건강이 염려되기 때문에 안부부터 문의하는 ...
  • [사설] 한·미 인내력 시험하는 북한의 위험한 도박 유료

    ... 큰 전진이 이룩될 것처럼 호들갑을 피우는 것은 민심에 대한 기만”이라며 “동족에 대한 예의와 도리도 없는 행위”라고 주장했다. 또 “시시껄렁한 물물거래나 인적교류 같은 것으로 (판문점) 북남선언 이행을 때우려 해서는 안 된다”며 “인도주의라는 공허한 말치레와 생색내기를 하는 것은 겨레의 지향과 염원에 대한 우롱”이라고 했다. 도와주려는 측을 비난하는 북한의 언사는 과연 식량지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