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회보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수대] 노인을 위한 나라

    [분수대] 노인을 위한 나라 유료

    ... 이 세대는 자녀가 1명인 사람이 대세다. 결혼하지 않거나, 결혼했어도 자녀가 없는 이들도 흔하다. 그간 우리 사회를 지탱해온 가족 간 부양을, 이 세대는 자식 세대에 기대하기 어렵게 된다. 노후에 기댈 곳은 평생 모은 자산, 공적연금, 사회보장제도 정도일 테다. 3040세대는 현재 노인 세대보다 자산이 적다. 현재 한국 노인 빈곤율이 47%에 달해 경제...
  • [팩트체크] 고령화 때문에 소득 양극화 최악 됐다? 일하는 노인 역대 최다, 되레 플러스 효과

    [팩트체크] 고령화 때문에 소득 양극화 최악 됐다? 일하는 노인 역대 최다, 되레 플러스 효과 유료

    ... 재분배 기능이 나빠져 정부 의존도만 키웠다는 의미도 된다. 옥동석 인천대 무역학과 교수는 “단기 노인 일자리 사업으로는 근본적인 분배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며 “노인 빈곤을 막기 위한 사회보장 시스템이 가동될 수 있도록 저출산 해결에 예산을 집중하는 것이 우선순위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세종=김도년 기자 kim.donyun@joongang.co.kr
  • 지난해 국민부담률 26.8%…10년 새 최대폭 상승

    지난해 국민부담률 26.8%…10년 새 최대폭 상승 유료

    지난해 우리나라 국민이 세금과 각종 사회보장기여금으로 납부한 국민부담률이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국회예산정책처의 '2019 조세수첩'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국민부담률은 26.8%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25.4%) 대비 1.4%포인트 오른 것으로, 지난 10년간 연간 상승 폭 중에서 가장 높다. 국민부담률 추이, 그래픽=김영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