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1)어린이 생일 파티 유료 생일을 축하해….」 서울 대치동Y아파트 전재성씨(36·회사원)집에 6명의 남녀꼬마들이 케이크가 놓인 작은 상에 둘러앉아 합창을 하고있다. 케이크 위엔 「Happy birthday to you」가 초컬리트로 쓰여져 있고 6개의 촛불이 켜져 있다. 장남 국종이의 6번째 생일. 처음으로 친구들을 초대토록 해 이른바 「생일파티」를 벌이는 중이다. 병아리 음정의 생일축하 ...
  • [최용재의 훈훈한 축구]강원에서 맞이한 이근호의 첫 생일파티
    [최용재의 훈훈한 축구]강원에서 맞이한 이근호의 첫 생일파티 유료 4월 11일. 이근호(32·강원 FC)의 '생일'이었다. 한국 나이로 33번째이자 강원으로 이적해 맞이한 첫 번째 생일. 국가대표 출신에 K리그 간판 공격수 이근호는 한국 축구를 대표하는 스타 선수다. 축구 스타는 어떻게 생일을 보낼까. 일간스포츠가 직접 물어봤다. 이근호의 생일날. 오전부터 연락을 취했지만 연락이 닿지 않았다. 늦은 오후가 ...
  • 10월 6일은 김보경 '생일'이다…'AGAIN 2009'
    10월 6일은 김보경 '생일'이다…'AGAIN 2009' 유료 ... 되면서 한국의 기세는 올랐고 공격은 폭발했다. 이후 김민우(26·사간 도스)가 2골을 더 넣으며 한국은 3-0 완승을 거뒀다. 이날은 한국이 8강 진출에 성공한 날이자 김보경의 '생일'이었다. 생일 자축포에 8강 진출까지 책임진 김보경이 최고의 생일 선물을 받은 것이다. 경기 뒤 김보경은 "내 생에 가장 좋은 생일 선물을 받은 것 같다. 좋은 골이 나왔고 크게 이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