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거법 패스트트랙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맞장토론] '조국 사태' 두 달, 출구는?…21대 총선 전망은

    [맞장토론] '조국 사태' 두 달, 출구는?…21대 총선 전망은

    ... 얘기하는 명분 뒤에는 사실 조국 수호가 깔려 있는 게 사실 아닙니까? 그래서 저는 11월중에 패스트트랙 안은 별도로 치더라도 말이죠. 저는 출구전략을 모색할 거라고 봐요, 정부도. 그렇지 않으면 ... 퇴진'? [최창렬/ 용인대 교양학부 교수: 일단 국회에서 이번 달 말에 통과가 되고 패스트트랙 안이. 그런데 원래는 지난 4월에 패스트트랙을 합의할 때 말이죠. 선거제를 먼저 처리하는 ...
  • 당정청 '공수처·검경 수사권' 법안 처리 속도전…야 반발

    당정청 '공수처·검경 수사권' 안 처리 속도전…야 반발

    ... 원내대표 : 다행히 이달 말부터는 검찰개혁 두 안을 본회의에 상정해 처리할 수 있습니다.] 민주당은 지난 4월 패스트트랙 지정 당시 자유한국당을 뺀 야3당과 검찰 개혁 안을 선거법 개정안 이후에 처리하겠다고 합의했습니다. 이달 말 검찰 개혁 안을 먼저 처리한다면 야당과 합의를 깨는 결과가 됩니다. 이에 따라 바른미래당과 정의당은 당시 합의에 따라 선거법 ...
  • 검찰개혁 속도·힘 싣는 당·정·청…시행 '시점' 주목

    검찰개혁 속도·힘 싣는 당·정·청…시행 '시점' 주목

    ... 같은데, 하지만 수사가 언제 끝날지는 불명확하지 않습니까? [기자] 그렇습니다. 그렇다고 무부나 청와대가 언제부터 시행할테니 그전까지 수사를 끝내라 이런 식으로 나온다면 수사에 개입한다는 ... '정치복귀' 주문 "'최후통첩' 검찰개혁" 촉구…서초동서 9번째 촛불 집회 검찰개혁 '패스트트랙' 표결…여 "이달 말" 야 "내년 1월" 무부, 고등검사장 권한 강화 추진…검찰총장 '분권' ...
  • 당·정·청 '검찰개혁 패트' 먼저 가속…야당 거듭 반발

    당·정·청 '검찰개혁 패트' 먼저 가속…야당 거듭 반발

    ... 원내대표 : 다행히 이달 말부터는 검찰개혁 두 안을 본회의에 상정해 처리할 수 있습니다.] 민주당은 지난 4월 패스트트랙 지정 당시 자유한국당을 뺀 야3당과 검찰 개혁 안을 선거법 개정안 이후에 처리하겠다고 합의했습니다. 이달 말 검찰 개혁 안을 먼저 처리한다면 야당과 합의를 깨는 결과가 됩니다. 이에 따라 바른미래당과 정의당은 당시 합의에 따라 선거법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치협상회의, 검찰개혁안 처리 땐 '조국 정국' 출구 되나 유료

    ... 이들이 모인 건 신속 처리(패스트트랙) 안건 심사 기한이 임박한 검·경 수사권 조정안(형사소송·검찰청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 선거법 개정안 등의 처리 시기와 ... 대표가 참석하는 2차 회의부터 논의한다”는 정도에 그쳤다. 국회 관계자는 “정치협상회의에서는 패스트트랙 안건 처리 시기와 안건을 큰 틀에서 조율하고, 안의 세부 내용은 다음 주부터 있을 원내 3당 ...
  • 정치협상회의, 검찰개혁안 처리 땐 '조국 정국' 출구 되나 유료

    ... 이들이 모인 건 신속 처리(패스트트랙) 안건 심사 기한이 임박한 검·경 수사권 조정안(형사소송·검찰청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 선거법 개정안 등의 처리 시기와 ... 대표가 참석하는 2차 회의부터 논의한다”는 정도에 그쳤다. 국회 관계자는 “정치협상회의에서는 패스트트랙 안건 처리 시기와 안건을 큰 틀에서 조율하고, 안의 세부 내용은 다음 주부터 있을 원내 3당 ...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손학규 “안·유 신당은 절대로 없을 것”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손학규 “안·유 신당은 절대로 없을 것” 유료

    ... 분류되는 의원들과 태극기 세력이 유 의원을 여전히 '배신의 아이콘'으로 지목하고 있다. 대략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올라간 '준연동형 비례대표제' 선거법 개정 저지가 걸림돌을 없애고 한국당과 ... 지적하는 한국당 내 반발을 무마시키는 명분이 될 수 있다. 무리한 통합까진 아니라도 느슨한 선거연대 등의 보수 재편론도 무성하다. 어느 쪽이든 유 의원을 중심으로 한 바른미래당 내 비당권파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