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소개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빅데이터로 서울 '지옥철' 뚫은 기술, 태국 수출된다

    빅데이터로 서울 '지옥철' 뚫은 기술, 태국 수출된다 유료

    사물인터넷 스타트업인 토이스미스 직원들이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 있는 사무실에서 지하철 혼잡도와 미세먼지 등을 측정할 수 있는 '스마트 스캐너' 시스템을 소개하고 있다. 장진영 기자 21일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 있는 토이스미스 사무실. 사물인터넷(IoT) 전문업체인 이 회사 사무실 책상에는 전자 기판과 전선 뭉치가 수북하게 쌓여 있었다. 가로·세로 ...
  • [단독] 조국 딸 자소서 “WHO 인턴 경험”…지원자격 안됐다 유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 조모(28)씨가 2009년 고려대 환경생태공학부에 지원할 당시 쓴 '자기소개서' 내용이 부풀려진 것 아니냐는 의혹이 또 제기됐다. 이번엔 국제기구인 세계보건기구(WHO), 국제백신연구소(IVI)와 관련된 '경험'이다. 조씨는 당시 자기소개서에 “나는 환경, 생태, 보건 등의 관심 분야의 국제적 상황을 감지하기 위하여 세계보건기구(WHO)와 ...
  • [단독] 조국 딸 공주대 인턴 시작 전에 논문저자 기재 의혹 유료

    ... K교수와 함께 활동하면서 친분을 쌓았다고 한다. 조 후보자의 딸은 공주대에 인턴 면접을 보러 간 때에도 어머니 정씨와 함께 K교수를 만났다. 조 후보자의 딸은 고려대 입학 당시 제출한 자기소개서에 “공주대 인턴십 성과로 국제조류학회에서 발표 기회를 가졌다”고 기재했다. 관련기사 [단독] 의전원, 조국 딸 장학금 받기 직전 성적제한 풀었다 [단독] 조국 딸 자소서 “WHO 인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