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수교 알리러 평양 간 소련 외무장관 북 냉대에 4개월 앞당겨 “수교” 발표

    수교 알리러 평양 간 소련 외무장관 북 냉대에 4개월 앞당겨 “수교” 발표 유료

    “롤렉스 금딱지 시계, 크리스찬 디올 넥타이를 보는 순간 '이야기가 잘 되겠구나' 생각했죠.” 1990년 6월 샌프란시스코 한·소 정상회담 1시간30분 전 마실리코프 옛 소련 경제부총리와 처음 마주앉은 김종인 청와대 경제수석은 좋은 예감이 들었다고 했다. 소련 측 대표의 서구화된 외모에 경협 카드를 잘 활용하면 수교 협상이 잘 풀려나갈 것이란 생각이 들었다...
  • 일석사조론 내세워 수교반대 논리 돌파

    일석사조론 내세워 수교반대 논리 돌파 유료

    ━ 한·중 수교의 산파 첸치천을 추모하며 [로이터=뉴스1] 중국 외교의 별 하나가 사라졌다. 지난 10일 저우언라이(周恩來) 이래 중국 최고의 외교 사령탑으로 꼽혔던 첸치천(錢其琛) 전 부총리가 89세를 일기로 타계한 것이다. 한·중 수교의 산파 역할을 했던 한 주역의 세상 이별에, 특히 그의 회고록 『외교십기(外交十記, 한국어판 제목 '열 가지 외교...
  • 평양 간 양상쿤 “한·중 수교 임박” … 김일성 “2~3년 미뤄라”

    평양 간 양상쿤 “한·중 수교 임박” … 김일성 “2~3년 미뤄라” 유료

    권병현 전 주중 대사가 인터뷰 도중 수교협상을 노출시키지 않기 위해 얼굴을 가능한 한 가렸다는 점을 설명하며 몸짓을 취해 보이고 있다. 최정동 기자 관련기사 [한·중 수교 20주년 특집] 중국 동포 구심점 옌볜 축구의 모든 것 1992년 8월 24일 13억 인구의 거대 중국이 한국과 수교를 맺었다는 사실, 그 중요성을 헤아리는 일은 그리 어렵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