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드니 올림픽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드니올림픽 때 남북 공동 입장 순간까지 조마조마 … 눈물 좀 흘렸다

    시드니올림픽 때 남북 공동 입장 순간까지 조마조마 … 눈물 좀 흘렸다 유료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19일 인천 오크우드 호텔에서 본지와 인터뷰를 갖고 “스포츠는 한반도 통일을 위한 촉매제가 될 수 있다”고 역설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세계 스포츠 대통령'으로 통하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토마스 바흐(60)는 지난해 9월 취임 후 숨가쁜 1년을 보냈다. 전 세계를 누비며 만난 국가원수만 83...
  • [남기고 싶은 이야기들-올림픽 30年·태권도 40年] 77.시드니 올림픽(하)

    [남기고 싶은 이야기들-올림픽 30年·태권도 40年] 77.시드니 올림픽(하) 유료

    시드니올림픽이 끝난 뒤 청와대에서 열린 선수단 초청 리셉션. 왼쪽부터 필자, 양궁 2관왕 윤미진 선수, 김대중 대통령 부부. 서울에서 세계펜싱선수권대회도 열렸고, 국제대회에서 종종 금메달 획득 소식이 들리는 등 한국 펜싱의 경기력이 향상되고 있었지만 올림픽 금메달까지는 기대하지 않았다. 나는 김영호 선수의 결승전을 관전하러 갔다가 예정에도 없던 시상까지 ...
  • [남기고 싶은 이야기들-올림픽 30年·태권도 40年] 76. 시드니올림픽(상)

    [남기고 싶은 이야기들-올림픽 30年·태권도 40年] 76. 시드니올림픽(상) 유료

    시드니올림픽 태권도 경기장을 찾은 사마란치(左)와 키신저(中)에게 필자가 설명을 해주고 있다. 분단 55년 만에 이뤄진 남북 동시입장으로 21세기 최초의 올림픽인 시드니올림픽이 시작됐다. 200개국에서 1만66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규모나 시설 면에서 남반구 최대 제전이었다. 호주 인구가 1800만 명인데 관람객 연인원이 500만 명으로 하루 평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