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신군사부일체 유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노트북을 열며] 신군사부일체 유감

    [노트북을 열며] 신군사부일체 유감 유료

    김동호 내셔널팀장 대통령이 마음에 안 든다는 이유로 '가카새키'라는 저속한 표현으로 대통령을 공격하는 시대다. '뼛속까지 친미'라는 저급한 표현도 대통령을 겨냥했다. 교사들의 수난도 대통령 못지않다. 어린 제자에게 머리채를 잡히고 욕설을 듣는 일은 그리 놀랍지 않다. 수업 중 게임을 한다는 이유로 휴대전화 사용을 제지 당한 고교생은 여교사의 가슴을 향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