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신동주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신동주
(辛東主 / Dong-Joo Shin)
출생년도 1954년
직업 경제/기업인
소속기관 [現] 광윤사 대표이사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롯데노조, 신동주 도운 민유성 검찰 고발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롯데노조 협의회는 24일 성명을 통해 민 전 행장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와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발표했다. 롯데노조협의회는 롯데 각 계열사...
  • "부당 해임" 소송 낸 신동주 전 일본 롯데 부회장 패소 확정

    "부당 해임" 소송 낸 신동주 전 일본 롯데 부회장 패소 확정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지난해 7월 18일 서울 서초동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롯데 경영비리 관련 항소심 속행공판을 마친 뒤 굳은 표정으로 법원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신동주(65)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부당하게 이사직에서 해임됐다”며 회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소송에서 패소한 판결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 신동주, 또 화해편지 "형제로서 설날 초대"...신동빈 "순수성있나?"(종합)

    신동주, 또 화해편지 "형제로서 설날 초대"...신동빈 "순수성있나?"(종합)

    【서울=뉴시스】표주연 기자 =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의 화해 시도가 다시 이어지고 있다. 그러나 롯데측은 여전히 신동주 회장의 순수성을 의심할 수 밖에 없다는 입장이어서 양측의 만남은 불발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측은 설 명절을 앞두고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에게 설날 차례에 초대하는 편지를 보냈다고 29일 밝혔다. 신동주 회...
  • 신동주, 신동빈에 또 화해편지 "형제로 설날에 만나자"

    신동주, 신동빈에 또 화해편지 "형제로 설날에 만나자"

    【서울=뉴시스】표주연 기자 =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의 화해 시도가 다시 이어지고 있다.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측은 설 명절을 앞두고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에게 설날 차례에 초대하는 편지를 보냈다고 29일 밝혔다. 신동주 회장은 21일 신동빈 회장 앞으로 보낸 편지에 “한동안 이런 저런 이유로 가족 간의 정을 나눌 수 없었음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롯데노조, 신동주 도운 민유성 검찰 고발 유료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롯데노조 협의회는 24일 성명을 통해 민 전 행장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와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발표했다. 롯데노조협의회는 롯데 각 계열사...
  • 롯데노조, 신동주 도운 민유성 검찰 고발 유료

    롯데그룹 노동조합협의회가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롯데면세점 재승인 탈락 등 2015년부터 겪은 일련의 어려움 뒤에 민 전 행장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롯데노조 협의회는 24일 성명을 통해 민 전 행장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와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고 발표했다. 롯데노조협의회는 롯데 각 계열사...
  • [단독]롯데 분쟁 '한 배' 탔던 신동주, 민유성 소송전…"107억원 달라"

    [단독]롯데 분쟁 '한 배' 탔던 신동주, 민유성 소송전…"107억원 달라" 유료

    신동주(왼쪽)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과 민유성 나무코프 대표 [중앙포토] 롯데가(家)의 형제간 경영권 다툼 때 같은 편에 섰던 신동주(64)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현 SDJ 코퍼레이션 회장)과 민유성(64) 전 산업은행장(현 나무코프 대표)이 서로 갈라서 100억원대 소송전을 벌이고 있다. 지난해 8월 자문 계약 해지를 통보한 신 전 부회장을 상대로 민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