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쓰레기 때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수소경제 간다는데…곳곳서 “왜 하필 집 옆에” 충돌

    [이현상 논설위원이 간다] 수소경제 간다는데…곳곳서 “왜 하필 집 옆에” 충돌 유료

    ... 선행돼야 한다.” 다른 지역 연료전지 발전소도 문제없다는데. “부산 그린에너지 같은 경우는 쓰레기 소각을 이용해 지역난방을 공급하다가 연료전지로 바꾼 시설이다. 여기와 달리 갑자기 생긴 시설은 ... 시설보다 주거지와 훨씬 더 밀착해 있지만, 주민의 거부감과 불안감을 극복할 뚜렷한 방안은 없기 때문이다. 실제로 연료전지 갈등은 전국적으로 번지고 있다. 최근 국회입법조사처가 작성한 보고서에 ...
  • “닫으면 덥고 열면 소음” 영등포 공사장 인근 창문딜레마

    “닫으면 덥고 열면 소음” 영등포 공사장 인근 창문딜레마 유료

    ... 경우가 많아 공공기관에까지 도움을 요청하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바람 타고 퍼지는 공단·쓰레기장 악취 2018년 환경분쟁신청사건 피해원인. 그래픽=박경민 기자 minn@joongang.co.kr ... 사업장까지 포함하면 실제 악취배출 사업장은 더 많을 것으로 구청 관계자들은 추정한다. 이 때문에 서구청은 악취 민원이 많은 곳을 중심으로 24개 지점에서 악취 관련 화학물질을 측정해, 홈페이지를 ...
  • "백패킹, 용변 봉투 낼테니 허용을" vs "80년대로 돌아가자는 거냐"

    "백패킹, 용변 봉투 낼테니 허용을" vs "80년대로 돌아가자는 거냐" 유료

    ... 흐르게 된다. 백패킹은 자연공원법·산림보호법·하천법·자연환경보전법 등에 줄줄이 막혀 있기 때문이다. 8월 10일 해질 무렵 백패커들이 서울 관악·금천구와 안양 만안구에 걸쳐 있는 삼성산의 ... 여기는 신념은 '흔적을 남기지 말라(Leave No Trace, LNT)'다. 환경보호를 위해 쓰레기와 자연 훼손 등을 없애야 한다는 것이다. LNT는 1991년 미국 산림청과 전국아웃도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