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르헨티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아르헨티나 뱅크런 먹구름

    [사진] 아르헨티나 뱅크런 먹구름 유료

    아르헨티나 뱅크런 먹구름 국가부도 위기에 놓인 아르헨티나 정부가 달러 송금과 환전 등 외환거래를 제한하는 자본통제를 4년 만에 부활시켰다. 아르헨티나의 국가 신용등급은 디폴트(채무불이행) 직전까지 떨어진 상태다. 2일(현지시간) 부에노스아이레스의 한 은행 앞에 현금을 찾으려는 고객들이 몰려 은행 문을 열기만 기다리고 있다. [EPA=연합뉴스]
  • [사진] 아르헨티나 뱅크런 먹구름

    [사진] 아르헨티나 뱅크런 먹구름 유료

    아르헨티나 뱅크런 먹구름 국가부도 위기에 놓인 아르헨티나 정부가 달러 송금과 환전 등 외환거래를 제한하는 자본통제를 4년 만에 부활시켰다. 아르헨티나의 국가 신용등급은 디폴트(채무불이행) 직전까지 떨어진 상태다. 2일(현지시간) 부에노스아이레스의 한 은행 앞에 현금을 찾으려는 고객들이 몰려 은행 문을 열기만 기다리고 있다. [EPA=연합뉴스]
  • 아르헨티나 좌파 포퓰리즘 회귀 공포…주가 하루에 38% 급락

    아르헨티나 좌파 포퓰리즘 회귀 공포…주가 하루에 38% 급락 유료

    아르헨티나 금융시장이 공포에 빠졌다. 좌파 포퓰리즘 '페론주의'로의 회귀 가능성이 짙어지면서다. 12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증시의 메르발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7.93% 급락한 2만7530.80에 거래를 마쳤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이는 달러로 환산하면 48% 하락한 셈이다. 지난 70년간 전 세계 94개 증시 가운데 역대 두 번째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