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파트 공시가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오투오빌 "빌라로 눈돌리는 수요자들… 신축빌라 거래량 증가"

    오투오빌 "빌라로 눈돌리는 수요자들… 신축빌라 거래량 증가"

    지난 4월 이후 서울의 주택 가격이 4개월 연속 상승한데 이어 아파트뿐 아니라 연립주택까지 크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연립주택은 올 2월과 3월만 해도 하락세를 보였으나 4월부터 미미한 ... 주도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신축빌라의 거래량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데 빌라 또한 올 들어 공시가격 상승 영향으로 2~3월까지 거래량이 소폭 줄었다가 공시가 발표 직후인 5월부터 거래량이 다시 ...
  • 오투오빌 "빌라 매매가 상승세…분양가상한제로 신축빌라 관심"

    오투오빌 "빌라 매매가 상승세…분양가상한제로 신축빌라 관심"

    ...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KB국민은행 부동산 시계열 조사에 따르면 지난 8월 서울의 주택 매매가격은 전월인 7월보다 0.38% 상승하며 지난해 9월(2.85%) 이후 10개월 만에 최대폭으로 ... 기록하고 있다. 오투오빌 관계자는 “최근 미니 재건축이 정비사업에서 자리를 잡기 시작하면서 아파트가격 상승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이에 상대적으로 저렴했던 빌라들이 아파트가격 갭 매우기가 ...
  • 오피스텔 덮친 공시가 폭탄…강남 보유세 750만→1080만원

    오피스텔 덮친 공시가 폭탄…강남 보유세 750만→1080만원

    ... 정부가 매년 정하는 금액(신축건물기준가액)에 구조 등 각종 지수를 적용해 계산하고 땅값은 공시지가다. 건물 가격은 비슷하기 때문에 시가표준액은 공시지가에 달렸다. 정부의 공시가격 현실화 ... 국세청이 한국감정원에 의뢰해 매년 1월 1일 기준으로 시세를 기준으로 건물과 땅을 합쳐 산정하는 가격이다. 공시가격과 비슷하게 시세의 60~70%다. 이는 국세청에서 상속세 등을 부과할 때 활용하는 ...
  • 김수현 전 정책실장 16억…공직자 수시 재산공개

    김수현 전 정책실장 16억…공직자 수시 재산공개

    ... 발생한 전·현직 고위공직자 42명의 재산 등록사항을 공개했다. 김수현 전 정책실장은 본인 명의의 경기 과천시 아파트(8억5536만원)와 가족 소유의 예금(6억3849만원) 등 16억1253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지난 3월 재산 신고 때보다 과천 아파트 공시가격이 1억4000만원가량 늘었다. 윤종원 전 청와대 경제수석은 26억3961만원을 신고했다. 지난 3월보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공시가격 올라 노인 1만6000명 기초연금 못 받게 된다 유료

    ... 25만3750만원의 기초연금을 받는다. A씨는 내년 4월 기초연금을 못 받게 될 처지에 놓였다. 올해 아파트 공시가격이 5억8000만원(인상률 23.7%)으로 오르면서 기초연금 선정 기준을 초과할 가능성이 ... 소득이 없고 재산만 있으면 단독가구는 공시가격이 5억4600만원을 넘으면 안 된다. 전년 공시가격을 반영해 매년 4월 조정한다. 올해 공동주택가격은 평균 5.23%, 개별공시지가는 7.94% ...
  • 재산세 30% 급등가구 금천구 29배, 동작구 13배 늘어

    재산세 30% 급등가구 금천구 29배, 동작구 13배 늘어 유료

    2018년 서울 동작구 일대 아파트아파트 건설 현장.[뉴스1] 서울에서 재산세가 30%까지 오른 가구가 올해 28만847가구로 지난해(13만8304가구) 대비 2배 이상 급증했다. 2년 전인 2017년(5만370가구)과 비교하면 5.6배나 늘었다. 올해 공시가격 급등에 따른 고지서가 매섭게 날아오고 있다. 현재 공시가격 3억원 이하 주택은 5%, 3억~6억원 이하는 ...
  • 재산세 30% 급등가구 금천구 29배, 동작구 13배 늘어

    재산세 30% 급등가구 금천구 29배, 동작구 13배 늘어 유료

    2018년 서울 동작구 일대 아파트아파트 건설 현장.[뉴스1] 서울에서 재산세가 30%까지 오른 가구가 올해 28만847가구로 지난해(13만8304가구) 대비 2배 이상 급증했다. 2년 전인 2017년(5만370가구)과 비교하면 5.6배나 늘었다. 올해 공시가격 급등에 따른 고지서가 매섭게 날아오고 있다. 현재 공시가격 3억원 이하 주택은 5%, 3억~6억원 이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