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알권리 불법감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맞장토론] 조국 정국 이어 '총선 정국'…각당 전략은?

    [맞장토론] 조국 정국 이어 '총선 정국'…각당 전략은?

    ... : 저희 당은 이제 조국 장관이 임명이 됐고 그 과정에서 국민들 여론이 좋지 않은 것을 잘 고 있죠. 그래서 그 부분 특히 조국 장관을 임명하는 과정에서 발생됐던 소위 공정이라는 가치 ... 했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러 의혹은 나왔습니다마는 정치권에서 이야기하는 결정적 한 방, 정말 불법이 확인된 것 그건 지금까지 한 건도 없습니다. 그러니까 자유한국당도 청문회까지 했음에도 불구하고 ...
  • 윤웅걸 "피의사실 공표 금지 맞다, 단 조국 이후에 하라"

    윤웅걸 "피의사실 공표 금지 맞다, 단 조국 이후에 하라"

    ... 수사공보준칙 개정에 나선 것을 두고서다. 검찰이 수사 중인 피의사실을 공표할 경우 대검찰청이 직접 감찰을 받는 등 처벌을 강화하는 내용이 개정안의 핵심이다. '포토라인' 관행도 없애고, 수사 당사자 ... 삼아선 안 된다"며 전주지검에서 포토라인 등을 없앴다. 이 전 사령관은 세월호 유가족에 대한 불법 사찰을 지시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로 검찰 수사를 받다 지난해 12월 7일 투신해 숨졌다. ...
  • [맞장토론] 이번 주 정기국회 시작…조국 대전 2라운드?

    [맞장토론] 이번 주 정기국회 시작…조국 대전 2라운드?

    ... 할 말이 있을 것 같아요. 너무 조국 장관 철회해라 이건 지금 사실 특별나게 조국 장관에게 불법적인 게 나오지 않는 한 이미 부인이 기소됐음에도 불구하고 임명한 상황인데. 저는 문재인 대통령이 ... 피의사실이 굉장히 공표돼 왔죠. 그리고 이에 대한 문제가 계속 제기돼 왔던 건데. 국민의 알권리나 공공의 이익이라는 한 측면이 있어요. 이쪽의 공공의 이익이라든지 국민의 알권리가 한쪽에 있고 ...
  • 한국당, 설훈 '비밀누설'로 고발…'강효상 고발' 맞불?

    한국당, 설훈 '비밀누설'로 고발…'강효상 고발' 맞불?

    ... 계획을 공개한 설훈 더불어민주당 최고 위원을 비밀 누설 혐의로 고발했습니다. '당연히 려야 할 내용을 국민에게 린 강효상 의원을 고발한 것'은 부당하며 오히려 여당이 더 ... 여권 관계 인사들에 대해서는 아무런 책임이나 조사도 하지 않고, 야당 국회의원에 대해서는 감찰을 하고 고발까지…] 설 최고위원은 지난달 31일 당 회의에서 '정부가 국제기구를 통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외교기밀 유출 공방…윤상현 “당파 이익이 국익 해쳐선 안돼” 유료

    ... 23일 정치권 논쟁으로 번졌다. 범여권은 “K씨를 처벌해야 한다”라고, 보수야권은 “국민의 알권리, 불법감찰 여부를 따져야 한다”고 맞섰다. 청와대와 외교부는 정보 유출자를 색출하는 '보안조사'를 ... (K씨 휴대전화) 임의제출은 의미 없는 형식절차에 불과하다. 헌법의 영장주의를 무력화하는 불법 감찰이나 직권 남용”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구걸 외교 민낯 들키자 공무원에게만 책임을 ...
  •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부모마저 바깥 연락 끊고 완벽 고립…궁금증만 증폭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부모마저 바깥 연락 끊고 완벽 고립…궁금증만 증폭 유료

    ... 확인해줬을 뿐 환자 정보 보안 의무를 이유로 장기 입원 이유에는 함구하고 있다. 역시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불법 사찰 의혹을 제기한 끝에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김태우 전 검찰 수사관이 연일 ... '입막음용' 꼼수란 비난도 강해 홍 부총리와 기재부는 곤혹스러운 상태라고 한다. 야권은 “국민의 권리 차원에서라도 신 전 사무관의 근황이 밝혀져야 한다”고 주장한다. 자유한국당 김성태 ...
  • 김태우 “다른 반원도 민간 보고서” 박형철 “일방적 주장일 뿐”

    김태우 “다른 반원도 민간 보고서” 박형철 “일방적 주장일 뿐” 유료

    ... “김태우 출입처도 몰랐다”…특감반원 관리에 허점 독수독과론 꺼낸 김태우 “동의 없는 휴대폰 감찰불법” 야당에선 기업·언론인·정치인·교수까지 동향 조사를 했다고 주장한다. 자발적으로 한 ... 하면 불륜)이다. 지난해 7월 청와대에서 박근혜 청와대의 캐비닛 문건을 공개하면서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린다'고 했다. 나야말로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린 것이다.” 검찰이 사실 규명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