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액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와이제이엠게임즈, 액션스퀘어에 140억원 수혈…"경영 정상화, 차기작 개발"

    와이제이엠게임즈, 액션스퀘어에 140억원 수혈…"경영 정상화, 차기작 개발"

    와이제이엠게임즈는 관계사 원이멀스, 주요 주주 린코너스톤이 액션스퀘어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해 140억원 규모의 지분 투자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와이제이엠게임즈는 주당 1145원에 125억원을 투자해 액션스퀘어 신주 1091만7031주를 확보하고 원이멀스와 린코너스톤도 각각 10억원, 5억원을 투자한다. 유상증자 납입이 완료되면 와이제이엠게임즈는 ...
  • "얼굴이 명함" 디카프리오X피트 '원스어폰어타임…인 할리우드' 캐릭터 포스터

    "얼굴이 명함" 디카프리오X피트 '원스어폰어타임…인 할리우드' 캐릭터 포스터

    ... 시선을 사로잡는다. TV 드라마 '바운티 로' 시리즈의 주인공으로 한때 인기의 정점을 찍었던 릭 달튼은 1960년대 할리우드에 몰아친 변화의 바람과 함께 뒷전으로 밀려난 액션 스타. 이러한 상황에서 과거의 명성을 되찾을 기회를 노리고 있는 릭 달튼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은 캐릭터 포스터에 고스란히 담겨 있어 강렬한 인상을 전한다. 릭 달튼의 오랜 스턴트 대역 ...
  • [현장IS] '두번할까요' 기혼 권상우X이정현X이종혁 생활 로맨스 통할까(종합)

    [현장IS] '두번할까요' 기혼 권상우X이정현X이종혁 생활 로맨스 통할까(종합)

    ... 권상우와 이종혁 신을 오마주한 장면도 등장한다고. "오마주신은 앵글까지 그대로 재현했다"고 언급한 권상우는 "'말죽거리 잔혹사' 땐 둘 다 신인이었다. 지방에서 거의 매일 붙어 액션연기를 했다. 시간이 많이 흘러 같이 작품한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했다. 성상훈, 정상훈과 이번 작품에서 만난 것은 내 배우 인생에서 뿌듯하고 울컥하는 느낌이 있다"고 강조했다. 이종혁은 ...
  • "구르고 뛰고 쫓고…" 고난도 액션 소화한 이승기

    "구르고 뛰고 쫓고…" 고난도 액션 소화한 이승기

    이승기 액션 활약이 담긴 '배가본드' 5차 티저 영상 공개를 끝으로 대서사의 포문을 알렸다. 앞서 공개된 SBS 새 금토극 '배가본드' 티저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와 같은 대규모 스케일로 세간을 놀라게 만들었다. 국정원 블랙요원 배수지(고해리) 캐릭터의 입체적인 매력을 담아낸 3차 티저 영상에 이어 정치 스릴러를 표방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추석 빅매치' 마동석 웃고 박정민 안도, 차승원 울었다(종합)

    '추석 빅매치' 마동석 웃고 박정민 안도, 차승원 울었다(종합) 유료

    영화 분위기대로 흘러간 추석 빅매치다. 사이다 액션은 통쾌한 흥행을 맛 봤고, 목숨을 부지한 도박판 팀플레이는 더도 덜도 없는 본전을, 코미디로 감싼 신파극은 눈물만 남았다.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손용호 감독)'와 '타짜: 원 아이드 잭(권오광 감독)', '힘을 내요, 미스터 리(이계벽 감독)'가 올 추석 ...
  • 차승원표 코미디 vs 마동석표 액션 vs 포커판 뛰어든 타짜

    차승원표 코미디 vs 마동석표 액션 vs 포커판 뛰어든 타짜 유료

    ... 일제히 개봉한다. 차승원 표 감동 코미디 '힘을 내요, 미스터 리'와, 허영만 화백의 동명 도박 만화를 토대로 한 '타짜' 시리즈 3편 '타짜: 원 아이드 잭', 마동석 주연 범죄 액션물 '나쁜 녀석들: 더 무비'다. 지난해 사극 '물괴' '명당' 등 묵직한 대작들이 흥행에 참패한 여파일까. 심각한 주제 대신 가벼운 웃음을 버무린 것도 공통점이다. 익숙함이 자칫 진부함으로 ...
  • Hit web comic coming to a TV screen near you: 'Pegasus Market' takes a satirical look at the world of Korean conglomerates 유료

    ... 창작이 왜 고통스럽나. 창작은 쾌락이다. 하지만 마감은 고통스럽다. 그 고통을 견딜 수 있어야 작가라고 할 수 있다.” 웹툰 작가로서 꼭 구현해보고 싶은 작품세계가 있다면. “한국형 액션 장르를 만들고 싶다. 중국의 무협, 일본의 사무라이 칼싸움, 미국의 서부극 같은 게 우리에겐 없다. 고유의 액션 아이템을 찾기 위해 옛 설화에 주목하고 있다.” 이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