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화 마스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화 노트] 갈라진 영화계, 공허한 토론회

    [문화 노트] 갈라진 영화계, 공허한 토론회 유료

    문화체육관광부와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조희문)가 14일 '한국영화 발전을 위한 대토론회'를 연다. 1일 열렸던 1차 토론회에 이은 2차 토론회다. 한국영화의 다양성 확보를 주로 논할 ... 대한 민(民)의 불신이 최고조에 달해 있다. 올 초부터 영진위는 바람 잘 날 없었다. 독립영화전용관과 영상미디어센터 사업자 선정, 마스터영화 제작지원 공모에서 이창동 감독의 칸 영화제 각본상 ...
  • [문화 노트] 영화진흥위원회는 아는가 영화인들이 왜 불신하는지

    [문화 노트] 영화진흥위원회는 아는가 영화인들이 왜 불신하는지 유료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조희문)가 다시 시끄럽다. 문화관광부가 지난달 조희문 위원장에게 사퇴를 종용한지 3주 만이다. 이번엔 제63회 칸영화제에서 각본상을 받은 이창동 감독의 '시'가 불씨다. '시'는 지난해 영진위 마스터영화제작지원 사업 심사에서 탈락했다. 당시 심사위원 중 한 명으로부터 0점을 받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었다. 영화인들로부터 노무현 정권 ...
  • [중앙시평] 칸 국제영화제가 남긴 단상 유료

    한국 영화는 이번에도 우리를 실망시키지 않았다. 23일 폐막된 칸 영화제에서 이창동 감독의 '시'가 각본상을, 홍상수 감독의 '하하하'가 '주목할 만한 시선상'을 거머쥐었다. 3년 전 ... 윤정희의 자연스러운 모습과 연기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낸다. 그런데 세계적인 권위를 가진 칸 영화제가 선택한 이창동 감독의 '시'가 정작 지난해 영화진흥위원회의 '마스터영화 제작지원사업' 공모에서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