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오재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이대호라도...' 공필성 대행, 예외 없는 선수 관리

    '이대호라도...' 공필성 대행, 예외 없는 선수 관리

    ... 포착하지 못했다. 공이 뒤로 흘렀고 타자가 베이스를 먼저 밟았다. 이대호는 바로 투수에게 사과 제스처 보냈다. 그러나 실책의 여파는 컸다. 장시환은 후속 호세 페르난데스에게 안타, 오재일에게 볼넷을 내줬고 최주환과 김재환에게 연속 적시타를 허용했다. 구원투수 조무근마처 사4구 2개를 내주며 추가 실점을 했다. 롯데는 9-2로 졌다. 공 대행은 4회말 수비 시작과 동시에 이대호를 ...
  • 장성민 "DJ 계승한다는 文정부, 가장 공들였던 외교는 폐기"

    장성민 "DJ 계승한다는 文정부, 가장 공들였던 외교는 폐기"

    ... 太郞) 외무대신을 만난 적이 있다. 각각 아베 총리가 자민당 간사장 대리이던 2004년과 고노 외무대신이 중의원이던 2000년의 일이다. 아베는 왜 만났나 “아베의 민간 보좌역격인 재일교포 인사로부터 '아베를 만나줬으면 좋겠다'는 연락을 받았다. 도쿄 플라자 호텔 내 중식당에서 1시간40분 정도 대화했다. 새 대통령이 된 노무현이 어떤 사람인지, 그의 대일 정책이나 대북 ...
  • '망언'에도 일본 방송 휘젓는 극우 패널…배경엔 아베 정권?

    '망언'에도 일본 방송 휘젓는 극우 패널…배경엔 아베 정권?

    ... 지상파에서까지…'입에 담기 힘든' 망언 이윤석 기자 / 2019-08-17 20:40 관련 리포트 보러가기 'DHC 방송'이 지목하자 몰려든 극우…일본 떠난 재일동포 김필준 기자 / 2019-08-17 20:32 JTBC 핫클릭 DHC TV, 사과 대신 억지…"어디가 혐한? 정당한 비평" 주장 일 본사, DHC코리아와 관계 없다고?…지분 ...
  • DHC 패널들, 지상파에서까지…'입에 담기 힘든' 망언

    DHC 패널들, 지상파에서까지…'입에 담기 힘든' 망언

    ... 휘젓는 극우 패널…배경엔 아베 정권? 이윤석 기자 / 2019-08-17 20:45 관련 리포트 보러가기 'DHC 방송'이 지목하자 몰려든 극우…일본 떠난 재일동포 김필준 기자 / 2019-08-17 20:32 JTBC 핫클릭 DHC TV, 사과 대신 억지…"어디가 혐한? 정당한 비평" 주장 DHC TV 대표 "DHC 코리아, 협박에 못이겨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일본을 가장 먼저 앞지른 건 축구였다

    일본을 가장 먼저 앞지른 건 축구였다 유료

    ... 터뜨렸다. 1954년 스위스 월드컵 예선전이었던 한·일전은 선수들에게 차라리 전쟁 같았다. 뛰고, 넘어지기를 거듭한 끝에 한국이 5-1로 이겼다. 일본 땅에서 태극기가 올라가자 선수들과 재일동포들은 눈물을 펑펑 흘렸다. 이날 승리를 발판삼아 한국은 월드컵 본선에 진출했다. 1954년 스위스 월드컵 지역예선 당시 이승만 대통령은 일본 선수를 한국 땅에 들일 수 없다고 했다. 그래서 ...
  • “한국 번영, 부자에 세금 때려 성취한 게 아니다”

    “한국 번영, 부자에 세금 때려 성취한 게 아니다” 유료

    ... 국제학술대회 참석차 방한한 그를 대회가 열린 서울 마포구 서강대에서 만났다. 당신의 '정체성 선택' 이론은 이른바 잘 나가는 사람에겐 좋겠지만 뒤처진 사람에겐 안 좋은 일일 것 같다. “흑인·재일교포 등 과도하게 낙인찍힌(stigmatized) 그룹에 속해 있다면 주류 그룹에 동화하는 게 효율의 관점에서 볼 때 긍정적이다. 적어도 능력 있는 소수에겐 말이다. 흑인이 주류사회에 편입하고 ...
  • 주자 있을 땐 로하스가 1위…상황별 장외 홈런왕은?

    주자 있을 땐 로하스가 1위…상황별 장외 홈런왕은? 유료

    ... 최형우(KIA) 샌즈, 김하성(키움) 역시 총 9개의 멀티런 홈런을 쳤다. SK 최정. IS포토 이 가운데 득점권에 주자가 있을 때 가장 많은 홈런을 친 선수는 최정이다. 총 8개를 때려냈다. 오재일, 김재환(이상 두산) 이성열, 최형우, 로하스가 나란히 6개를 쳤다. 또 동점 주자가 베이스에 있을 때는 키움 장영석(3개)이 가장 많은 홈런을 날렸고, 역전 주자가 있을 때는 다린 러프(삼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