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올스타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LA 타임스 "류현진, 가장 예측하기 힘든 투수"

    LA 타임스 "류현진, 가장 예측하기 힘든 투수"

    ... 힘든 투수"라고 표현했다. 이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선두주자 류현진은 놀라운 시즌을 보냈다. 평균자책점 1.64는 메이저리그 모든 선발 투수들 중 앞서고 있다. 그는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올스타전 선발투수로 나왔다"면서 "류현진은 5개의 다른 구종을 똑같이 잘 구사해 야구에서 가장 예측하기 힘든 투수 중 한 명이 됐다"고 분석했다. LA 타임스가 분석한 사이영상 후보 구종 분석. ...
  • 최대 '대의' 추구도 최하위스러운 롯데

    최대 '대의' 추구도 최하위스러운 롯데

    ... 한다. 최소한 스타급 선수 한 명은 참가를 유도했어야 했다. 젊은 선수에게 팬과 소통할 기회를 부여하려는 의도가 있던 모양새다. 이 점은 같은 실책을 반복하는 것이다. 당장 지난 7월 열린 올스타전에 겪었다. 전반기 내내 기량 논란에 시달리던 나종덕(21)이 감독 추천 선수로 발탁됐다. 소속(드림 올스타) 지휘봉을 잡은 염경엽 SK 감독이 "젊은 선수에게 기회를 주고 싶었다"며 배경을 전했지만 ...
  • KBO리그 기록의 날…삼성 라이블리 완봉-NC 루친스키 완투

    KBO리그 기록의 날…삼성 라이블리 완봉-NC 루친스키 완투

    ... 올렸는데 모두 한화를 상대로 기록했는데, 지난 4월 21일에는 노히트노런(무안타 무실점)을 달성했다. 한화는 맥과이어 대체 선수인 라이블리에게는 완봉승을 내줬다.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에서 루친스키가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모자를 쓰고 역투하고 있다. [뉴스1] 창원에서는 NC 선발 투수 루친스키가 9이닝 동안 93구를 던져 2개 홈런 포함 안타 4개를 내줬지만 2실점으로 ...
  • KBO리그 기록의 날…삼성 라이블리 완봉-NC 루친스키 완투

    KBO리그 기록의 날…삼성 라이블리 완봉-NC 루친스키 완투

    ... 올렸는데 모두 한화를 상대로 기록했는데, 지난 4월 21일에는 노히트노런(무안타 무실점)을 달성했다. 한화는 맥과이어 대체 선수인 라이블리에게는 완봉승을 내줬다.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에서 루친스키가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모자를 쓰고 역투하고 있다. [뉴스1] 창원에서는 NC 선발 투수 루친스키가 9이닝 동안 93구를 던져 2개 홈런 포함 안타 4개를 내줬지만 2실점으로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대 '대의' 추구도 최하위스러운 롯데

    최대 '대의' 추구도 최하위스러운 롯데 유료

    ... 한다. 최소한 스타급 선수 한 명은 참가를 유도했어야 했다. 젊은 선수에게 팬과 소통할 기회를 부여하려는 의도가 있던 모양새다. 이 점은 같은 실책을 반복하는 것이다. 당장 지난 7월 열린 올스타전에 겪었다. 전반기 내내 기량 논란에 시달리던 나종덕(21)이 감독 추천 선수로 발탁됐다. 소속(드림 올스타) 지휘봉을 잡은 염경엽 SK 감독이 "젊은 선수에게 기회를 주고 싶었다"며 배경을 전했지만 ...
  • 최대 '대의' 추구도 최하위스러운 롯데

    최대 '대의' 추구도 최하위스러운 롯데 유료

    ... 한다. 최소한 스타급 선수 한 명은 참가를 유도했어야 했다. 젊은 선수에게 팬과 소통할 기회를 부여하려는 의도가 있던 모양새다. 이 점은 같은 실책을 반복하는 것이다. 당장 지난 7월 열린 올스타전에 겪었다. 전반기 내내 기량 논란에 시달리던 나종덕(21)이 감독 추천 선수로 발탁됐다. 소속(드림 올스타) 지휘봉을 잡은 염경엽 SK 감독이 "젊은 선수에게 기회를 주고 싶었다"며 배경을 전했지만 ...
  • 주자 있을 땐 로하스가 1위…상황별 장외 홈런왕은?

    주자 있을 땐 로하스가 1위…상황별 장외 홈런왕은? 유료

    ... 평균자책점 선발 투수를 상대로는 무려 6개를 때려내 '강자에 강한' 타자임을 증명했다. 호세 페르난데스(두산)도 5개를 쳐 수준급 선발투수에 강점을 보였다. 지난 7월 열린 올스타전에 참가한 로맥(왼쪽)과 샌즈의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그렇다면 경기 후반인 7~9회에 3점 이하 리드 혹은 열세 상황에서 가장 많은 홈런을 친 타자는 누구일까. 최고 외국인 타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