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식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판촉 땐 점주 사전동의 필수” 조성욱 1호 정책은 가맹점 살리기

    “판촉 땐 점주 사전동의 필수” 조성욱 1호 정책은 가맹점 살리기 유료

    ... 있다는 판단에서 추진하는 대책”이라고 설명했다. 조 위원장의 '친정'인 한국개발연구원(KDI)은 최근 '가맹업계 갈등, 상생 협력을 위한 방안은' 정책 제안 보고서를 내고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절반이 1년 만에 문을 닫고, 가맹점의 80%가 외식업에 쏠려 '출혈경쟁'을 벌인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냈다. 세종=김기환 기자 khkim@joongang.co.kr
  • “판촉 땐 점주 사전동의 필수” 조성욱 1호 정책은 가맹점 살리기

    “판촉 땐 점주 사전동의 필수” 조성욱 1호 정책은 가맹점 살리기 유료

    ... 있다는 판단에서 추진하는 대책”이라고 설명했다. 조 위원장의 '친정'인 한국개발연구원(KDI)은 최근 '가맹업계 갈등, 상생 협력을 위한 방안은' 정책 제안 보고서를 내고 신규 프랜차이즈 브랜드 절반이 1년 만에 문을 닫고, 가맹점의 80%가 외식업에 쏠려 '출혈경쟁'을 벌인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냈다. 세종=김기환 기자 khkim@joongang.co.kr
  • [M토크] 최정이 고스트키친 대표, 배달음식점 실패하고 '공유 주방' 연 이유

    [M토크] 최정이 고스트키친 대표, 배달음식점 실패하고 '공유 주방' 연 이유 유료

    ... 것이다. 배달의민족은 배달앱들이 나오면서 '푸드 이커머스'라는 정의를 만들어냈다. 온라인 앱을 통해 음식을 주문하는 시장을 만든건데, 그 다음 단계는 이런 변화에 맞춰서 음식을 만드는 외식업의 혁신이라고 생각했다. 배달앱이 발전하고 커져도 음식을 만드는 곳은 변화가 없다는 생각이 들었다. 맥도날드가 프랜차이즈를 발전시켰듯이, 배달에 특화된 오프라인 비즈니스를 혁신하는 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