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위안화 가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국, 위안화 가치 0.1% 올려…환율전쟁 선포한 미국에 시위 유료

    허언(虛言)은 없었다. 위안화 가치를 방어하겠다는 최고 금융 당국자의 말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중국이 곧바로 행동에 나섰다. 중국인민은행은 27일 위안화 가치를 전 거래일보다 0.1% 올린 달러당 6.8924위안으로 고시했다. 지난 24일 소폭 인상에 이어 위안화 가치를 크게 끌어 올린 것이다. 지난 23일까지 위안화 가치를 11거래일 연속 낮춰 고시한 것...
  • 중국, 위안화 가치 0.1% 올려…환율전쟁 선포한 미국에 시위 유료

    허언(虛言)은 없었다. 위안화 가치를 방어하겠다는 최고 금융 당국자의 말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중국이 곧바로 행동에 나섰다. 중국인민은행은 27일 위안화 가치를 전 거래일보다 0.1% 올린 달러당 6.8924위안으로 고시했다. 지난 24일 소폭 인상에 이어 위안화 가치를 크게 끌어 올린 것이다. 지난 23일까지 위안화 가치를 11거래일 연속 낮춰 고시한 것...
  • 미 환율공세에 맞불…궈수칭 “위안화 가치 하락은 미국 탓”

    미 환율공세에 맞불…궈수칭 “위안화 가치 하락은 미국 탓” 유료

    궈수칭. [로이터=연합뉴스] 위안화 가치는 뜨거운 감자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이 수위를 높여갈수록, 위안화 가치가 떨어질수록 폭발력은 커진다. 상대를 향해 겨눈 칼날이 첨예해지며 두 나라의 갈등이 발화점을 향해 다가가고 있다. 먼저 칼을 뽑은 곳은 미국이다. 23일(현지시간) 미 상무부가 통화가치 절하국에 상계관세 부과 방침을 밝혔다. 사실상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