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강경화 옆에 앉는 윤병세 “강제징용 의견서, 아주 객관적·중립적”
    강경화 옆에 앉는 윤병세 “강제징용 의견서, 아주 객관적·중립적” 윤병세외교부 장관(오른쪽)이 2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 등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병세외교부장관이 2016년 ... 불출석한다”고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했지만 여당의 반발 속에 결국 이날 오후 5시쯤 국감에 출석했다. 윤병세외교부 장관(오른쪽)이 2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 등 국정감사에 ... #강제징용 #강경화 #강제징용 재판거래 #일제 강제징용 #강제징용 의견
  • [백재권의 관상ㆍ풍수 이야기(19)] 강경화ㆍ윤병세, 전현직 외교부 장관의 관상 차이는?
    [백재권의 관상ㆍ풍수 이야기(19)] 강경화ㆍ윤병세, 전현직 외교부 장관의 관상 차이는? ... 한미 정상회담을 위해 미국을 방문했다. 지금 한국은 사드 문제로 위기다. 대통령 못지않게 외교부 장관의 역할은 크고 국익을 위한 전략이 엄중히 요구된다. 두 전ㆍ현직 외교부 장관을 관상으로 ... 보통 장관은 2년 넘게 유지하기 힘든데 관운(官運)이 엄청 강한 인물이다. 일본 원숭이.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원숭이상(?相). [사진 백재권] 윤 전 장관은 원래 대머리다. 재임 중에는 ... #관상 #백재권 #전현직 외교부 #외교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 [청와대] 중, 대북 제재 '미온적'…한중 외교 '시험대'
    [청와대] 중, 대북 제재 '미온적'…한중 외교 '시험대' ... 역할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지만 중국은 여전히 미온적입니다. 한중관계가 역대 최상이라던 윤병세 외교부 장관의 평가에도 불구하고 중국이 움직이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는데요. 외교전략의 ... 집중발제에서는 외교 역량 시험대에 오른 윤병세 장관을 중심으로 이야기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기자] 윤병세 외교부장관은 지난주 마침내 최장수 외교부 장관 기록을 달성했습니다.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이 보유하고 ...
  • [청와대] 미·중 줄타기가 축복?…윤병세 장관 발언 논란
    [청와대] 미·중 줄타기가 축복?…윤병세 장관 발언 논란 [앵커] 윤병세 외교부 장관이 재외공관장 회의에서 자화자찬한 것을 놓고 논란이 생겼습니다. 사드 문제, AIIB 문제에 대해 아주 대응 잘했다, 성과가 있었다고 얘기했는데, 정말 성과가 ... 미국과 중국 사이에서 갈팡질팡한다는 비판적인 여론이 많이 있었던 게 사실입니다. 하지만 현직 외교부 장관은 이를 부인했습니다. 아주 잘하고 있다는 건데, 오늘 청와대 발제에선 윤 장관의 이런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특사단 북·미·중·일 숨가쁜 외교, 정작 외교부는 안 보였다
    특사단 북·미·중·일 숨가쁜 외교, 정작 외교부는 안 보였다 유료 강경화 외교부 장관(오른쪽 둘째)이 12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미국 하버드대 대학원 코리아트랙 대표단과 이야기하고 있다. 강 장관은 15~17일 미국을 방문해 렉스 틸러슨 미 ... '외교부 패싱'은 과거 노무현 정부 때와 비슷하다. 2007년 2차 남북 정상회담 당시 송민순 외교부 장관윤병세 외교안보수석 등은 회담 추진 과정에서 배제됐다. 당시 사정에 정통한 전직 당국자는 ...
  • “中, 북핵 문제에 보다 적극 역할 해야”
    “中, 북핵 문제에 보다 적극 역할 해야” 유료 윤병세 장관, 뮌헨서 열린 한·중 외교장관 회담서 왕이 부장에 강력 촉구 독일 뮌헨안보회의에 참석한 윤병세 외교부 장관(왼쪽)과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18일 뮌헨의 한 호텔에서 한·중 외교장관 회담을 열기에 앞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 외교부] 18일 낮 12시2분(현지시간) 독일 뮌헨의 메리어트 호텔. 미팅룸이 있는 2층 복도로 윤병세 외교부 장관과 ...
  • [현장에서] 케리, 느닷없는 사드 발언 … 빛바랜 '친구 병세' 구하기
    [현장에서] 케리, 느닷없는 사드 발언 … 빛바랜 '친구 병세' 구하기 유료 윤병세 외교부 장관(오른쪽)과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 18일 외교부 청사에서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케리 장관은 방한 마지막 일정으로 용산 미8군을 방문한 뒤 미국으로 돌아갔다. ... 회담장에 들어온 케리 장관은 “내 친구, 병세(Byung-se, my friend)”라는 말로 윤병세 외교장관의 입을 벌어지게 했다. 공동기자회견의 분위기는 더 좋았다. 한·미 동맹을 강조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