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석수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이석수
(李碩洙 )
출생년도 1963년
직업 공무원
소속기관 [現]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 실장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안양시 석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르신 영화관 나들이 다녀와

    안양시 석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르신 영화관 나들이 다녀와

    안양시 석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어르신 20여명을 모시고 영화관 나들이를 다녀왔다. 사진=안양시청 안양시 석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19일 관내 어르신 20여명을 모시고 영화관 나들이를 다녀왔다. 이번 영화 관람은 협의체 특화사업인 '신바람 마실데이'의 일환으로, 평소 문화생활을 즐기기 어려운 홀몸 어르신과 노인부부를 대상으로 마련됐다. 어르신...
  •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석수하수처리장 현장 방문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석수하수처리장 현장 방문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위원들이 석수하수처리장을 방문해 관계자들로부터 현황을 보고받고 있다. 사진=안양시의회 안양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는 제245회 임시회 기간 중인 지난 18일 석수하수처리장(화창로 19 일원) 현장을 방문하고 운영현황을 청취했다. 석수하수처리장은 13만9천16㎡ 부지에 일일처리용량이 30만㎥ 정도로 지난 2002년 4월에 준공돼 현재는...
  •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원회, 석수3동 행정복지센터 신축 현장 방문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원회, 석수3동 행정복지센터 신축 현장 방문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원회 위원들이 신축 중인 석수3동 행정복지센터 현장을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현황을 듣고 있다. 사진=안양시의회 안양시의회 총무경제위원회는 제245회 정례회 기간 중인 석수3동 행정복지센터 신축 현장(충훈로90번길 36)을 방문해 사업현황을 파악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위원들이 방문한 석수3동 행정복지센터는 청사 노후로 건물균열, 누...
  • 안양시 석수3동행정복지센터, 양심공개 게시대 설치

    안양시 석수3동행정복지센터, 양심공개 게시대 설치

    안양시 석수3동행정복지센터가 상습 투기지역에 양심 공개 게시대를 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안양시청 안양시 석수3동행정복지센터가 상습적 쓰레기무단투기 근절을 위해 '양심공개 게시대'를 설치했다고 7일 밝혔다. 양심공개 게시대에는 CCTV로 포착된 영상 속 무단투기자의 모습이 사진으로 부착 공개된다. 무단투기 당사자가 양심의 가책을 느끼게 하고 또 많...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재숙, 30년 기자 출신 문화재청장 … 이석수, 우병우에 맞섰던 특별감찰관

    정재숙, 30년 기자 출신 문화재청장 … 이석수, 우병우에 맞섰던 특별감찰관 유료

    왕정홍 방위사업청장, 정재숙 문화재청장, 양향자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장, 이석수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왼쪽부터). 정재숙(57) 신임 문화재청장은 기자 생활 30여 년 중 대부분을 문화부에서 근무한 문화통이다. 중앙일보 문화전문기자로 재직 중 임명돼 현직 언론인 출신으로는 최초로 문화재청장이 됐다. 여성으로서는 변영섭·나선화 전 청장에 이어 세 번째다....
  • 이석수에 발목 잡힌 우병우 … 영장 세 번 만에 결국 구속

    이석수에 발목 잡힌 우병우 … 영장 세 번 만에 결국 구속 유료

    우병우 전 민정수석이 지난 14일 구치소 대기를 위해 서울지법을 나와 이동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우병우(50) 전 청와대 민정수석 구속의 결정적 요인은 이석수(54) 전 특별감찰관이었다. 서울대 법대와 검찰 선후배 사이인 두 사람은 우 전 수석이 “호형호제하는 사이”라고 말할 만큼 막역한 관계로 알려져 있다. 이 전 감찰관은 지난해 7월 우 전 수...
  • [간추린 뉴스]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 검찰 조사 유료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감찰 내용을 조선일보 기자에게 누설했다는 의혹을 받고 사퇴한 이석수(53) 전 특별감찰관이 28일 우병우·이석수 사건 특별수사팀에 소환돼 조사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