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홧김이혼 부르는 명절의 역설 유료 ... 스트레스만 커졌다. 직접 아버지의 폭언을 목격한 자녀들도 “더 이상 참지 마시라”고 조언했다. A씨는 연휴가 끝난 직후인 지난 10일 서울 서초동 소재 가사사건 전문 변호사 사무실을 방문해 이혼 상담을 받았다. 이처럼 명절 이후엔 어김없이 부부간 관계 파탄이란 후유증이 몰려온다. 14일 중앙SUNDAY가 대법원 '월별 이혼 접수 건수'(재판상 이혼과 협의 이혼 모두 포함, 2012년 ...
  • '이혼 천국' 영국 유료 2012년 2월 번리지방법원에서 일하는 직원이 이탈리아인 두 부부의 이혼신청 서류를 보다가 깜짝 놀랐다. 적힌 거주지가 영국 버크셔 메이든헤드 하이 스트리트 5번지 플랫 201로 같았다. 두 부부가 동거할 리 만무했다. 경찰이 나섰다. 주소지는 우체국 사서함이었다. 유사한 사례가 있는지 추가 조사에 들어갔다. 그 결과 2010년 8월부터 잉글랜드·웨일스에 산재한 ...
  • “이혼 사유 서너 개 고르라는 건 비인격적” 학계도 지적
    이혼 사유 서너 개 고르라는 건 비인격적” 학계도 지적 유료 Shutter stock 관련기사 이혼 책임 소재보다 파탄 현실 중시하는 판결 속속 나와 지난해 말 이혼한 외국계 기업 여성 임원 K씨(47)에게 최근 서울가정법원이 만든 이른바 '객관식 이혼소장'을 보여 주며 이혼 청구 사유 중 그의 전 남편에게 해당됐던 것을 골라봐 달라고 부탁했다. K씨는 37개의 보기를 보며 하나씩 체크해 나가기 시작했다. 배우자 ...